Successfully reported this slideshow.
We use your LinkedIn profile and activity data to personalize ads and to show you more relevant ads. You can change your ad preferences anytime.

동아사이언스 '응사' 윤진, 술 마시면 횡설수설하는 이유 알고보니..

1,298 views

Published on

  • Be the first to comment

  • Be the first to like this

동아사이언스 '응사' 윤진, 술 마시면 횡설수설하는 이유 알고보니..

  1. 1. 12/10/13 동아사이언스-'응사' 윤진, 술 마시면 횡설수설하는 이유 알고보니... '응사' 윤진, 술 마시면 횡설수설하는 이유 알고보니... 술이 ‘세타-감마 교차주파수 동기화’ 방해 동아사이언스 | 기사입력 2013년 12월 02일 15:32 | 최종편집 2013년 12월 02일 18:00 최근 국민적인 인기를 누리며 하반 기 최고 히트작으로 꼽히고 있는 드라 마 ‘응답하라 1994’에는 여수 출신의 조윤진(민도희 분)이 술에 취한 상태 에서 친구들의 비밀을 까발려 모두를 당황케 하는 장면이 나온다. 이처럼 맨정신일 때는 누구보다도 입이 무겁 고 과묵한 사람이 술만 마시면 수다가 늘거나 타인의 비밀을 폭로하는 경우 가 많다. '응답하라 1994' 화면 캡처 왜 몸에 술만 들어가면 지킬박사가 하이드씨로 변하는 것처럼 행동하는 이가 많을까. 강남을지병원 정신건강의학과 이재원 교수와 미국 캘리포니아공대 계산신경시스템학과 윤경식 박사 공동연구팀은 음주상태에서의 뇌파 변화를 측정한 결과, 알코올이 뇌 속 세타파와 감마파의 움직임을 방해해 이성적인 사고능력을 떨어뜨린다는 사실을 확인했다고 2일 밝혔다. 술이 뇌의 이 성적 부분을 차단해 무의식이라는 '괴물'을 의식이란 수면 위로 떠오르게 한다는 것이다. 지금까지는 음주 상태에서 뇌파 변화를 제대로 알 수 있는 방법이 없었다. 뇌파 크기를 평균적으로 정량화하거나 주파수 종류로 분리하는 등의 방법이 있긴 했지만, 복잡한 뇌파 특성을 파악하는데 한계가 있었다. 연구팀은 두뇌 주파수 크기 중 세타파 위상과 감마파 크기가 동시에 움직이는 ‘세타-감마 교차주 파수 동기화’ 정도가 음주 상태에서는 낮을 것으로 예상했다. '세타-감마 교차주파수 동기화’ 정도 가 높으면 인지 능력도 높아져 이성적인 판단이 수월해지고, 반대로 낮으면 이성적으로 행동하기가 www.dongascience.com/news/print_news/3127 1/3
  2. 2. 12/10/13 동아사이언스-'응사' 윤진, 술 마시면 횡설수설하는 이유 알고보니... 어려워진다. 연구팀은 두 그룹으로 이뤄진 일반인 피실험자 21명을 대상으로 술이 섞인 오렌지주스를 마셨을 때와 그냥 오렌지주스만 마셨을 때의 뇌파 변화를 뇌파측정기(EEG)로 측정했다. 그 결과, 술이 섞인 주스를 마신 그룹이 주스만 마신 그룹보다 세타-감마 교차주파수 동기화 정도 가 현저하게 떨어진다는 사실을 확인했다. 세타파와 감마파가 박자에 맞춰 함께 움직이는 것을 술 이 방해해 이성을 잃게 한다는 말이다. 이재원 교수는 “음주에 따른 뇌활성화 정도를 파악할 수 있게 된 만큼 앞으로 이를 활용해 술에 의 한 충동성향을 과학적으로 평가하고 요즘 사회문제가 되고 있는 주폭(酒暴) 예방에도 도움을 줄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번 연구결과는 약물중독분야 학술지 ‘알코올중독’ 온라인판 11월 20일자에 게재됐다. 음주 후 뇌활성도가 파란색으로 줄어든 모습. 뇌파 주파수가 30~ 80Hz 정도일 때를 감마파로 본다. 35Hz, 45Hz, 55Hz, 65Hz, 75Hz 등 감마파의 전체 영역에서 뇌활성도가 줄어드는 것을 확인했다. - 이재원 교수 제공 www.dongascience.com/news/print_news/3127 2/3
  3. 3. 12/10/13 동아사이언스-'응사' 윤진, 술 마시면 횡설수설하는 이유 알고보니... 전준범 기자 bbeom@donga.com Copyright © 2013 Dongascience. All rights reserved. www.dongascience.com/news/print_news/3127 3/3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