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ccessfully reported this slideshow.
We use your LinkedIn profile and activity data to personalize ads and to show you more relevant ads. You can change your ad preferences anytime.

2014 월드컵으로 본 축구화 기술 개발 경쟁

1,525 views

Published on

  • Be the first to comment

  • Be the first to like this

2014 월드컵으로 본 축구화 기술 개발 경쟁

  1. 1. 주간기술동향 2014. 7. 16. www.iitp.kr 32 2014 월드컵으로 본 축구화 기술 개발 경쟁* ○ 2014 브라질 월드컵의 이면에는 스포츠 용품 메이커들의 치열한 경쟁이 있었으며, 특 히 축구화의 기능 향상에 경쟁의 초점이 모아졌음 - 축구화는 색상이나 문양 등 외관도 중요하지만, 소재나 내부 구조 등 기술적인 측면 에서 선수의 경기력과 경기의 승부를 좌우할 만큼 중차대한 의미를 가지고 있기 때 문에 스포츠 용품 메이커들의 기술력이 총화된 것이라 해도 과언이 아님 - 예를 들어, 독일 아디다스 사의 ‘프레데터 본능 HG WC’는 아르헨티나의 메시, 독일 의 외질 등이 착용했으며, 이 축구화는 트랩, 드리블, 크로스의 정확성을 높여 주고 슛의 위력을 증가시키기 위해 고무를 부착해서 스핀을 만들어 내도록 되어 있음 - 인사이드에 내장된 젤 패드는 쿠션이 좋아 패스의 정확도를 높여주는 효과를 발휘하 며, 볼 컨트롤의 정확성을 향상시키기 위해 밑창에 탑재된 제어 프레임 부품은 그립 감을 향상시킴 - 반면, 포르투갈의 호날두 등이 착용한 미국 나이키 사의 ‘머큐리얼 수퍼플라이 IV’는 발목까지 덮는 독특한 형태를 띠고 있으며, 이 축구화와 관련이 있다고 추측되는 특 허가 미국에서 2012 년 11 월 20 일에 출원된 것으로 일부 확인 - 미즈노 사의 ‘웨이브 이그니투스 3MD’는 일본의 혼다 등이 착용하여 무회전 프리킥 에 강점을 가진 것으로 평가받고 있으며, 미즈노는 일반 선수도 비교적 쉽게 무회전 슛을 할 수 있도록 어퍼(신발의 등 부분) 구조에 관한 특허를 보유 중 - 기존의 축구화들은 어퍼 표면에 다수의 요철을 붙이거나 마찰력을 높이기 위한 소재 를 도포하여 공을 찰 때 회전 수를 높이는 데 주력 - 반면, 무회전 슛은 회전을 거의 없도록 해야 하기 때문에 기존과 다른 축구화 개발법 을 궁리할 수밖에 없었던 미즈노는 대부분의 슛이 발등으로 공을 차지만 그 부위가 미묘하게 다르다는 사실을 발견 * 본 내용과 관련된 사항은 산업분석팀(☎ 042-612-3158)과 ㈜KMH 박종훈 기획이사(soma0722@naver.com ☎ 02-739-6301)에게 문의하시기 바랍니다. ** 본 내용은 필자의 주관적인 의견이며 IITP 의 공식적인 입장이 아님을 밝힙니다. 최신 ICT 동향
  2. 2. 최신 ICT 동향 정보통신기술진흥센터 33 - 바나나 킥이나 인스텝 킥 등 스핀을 높이는 슛은 발등에서 상대적으로 엄지 발가락 에 가까운 부분으로 차는 반면, 무회전 슛은 발목 주변의 어퍼 부분으로 찬다는 것 - 이에 미즈노는 기존에는 별로 눈여겨보지 않았던 발목 주변의 어퍼 부분에 주목하고, 여기에 지우개 정도의 부드러움을 가진 저경도 연질의 폴리우레탄 소재를 적용함으 로써 무회전 슛을 비교적 쉽게 찰 수 있도록 설계 ○ 나이키, 아디다스, 미즈노, 퓨마 등 주요 스포츠 용품사들의 축구화 기술 개발 경쟁은 축구화 관련 특허 경쟁에서 잘 드러남 - 유럽 특허청에 출원된 축구화 관련 특허는 총 785 건으로, 아디다스는 지적재산권 종합 점수에서 압도적인 우위를 차지 - 비록 출원 건수에서 나이키가 70 건으로 가장 많았고, 아디다스는 47 건이었지만, 특허권리의 유효 기간, 출원된 특허 전체의 점수 편차 등을 고려한 종합 점수에서는 아디다스가 크게 앞서는 것으로 평가 - 이러한 경향은 기술 성능의 파워 부문에서 더욱 현저하게 나타나는데, 기술의 우수성 이나 향후 전망과 관련하여 아디다스는 확실한 우위를 보여줌 ○ 스포츠 용품사들이 글로벌 브랜드이기는 하나 각자 기반으로 하는 국가가 있기 때문에, 유럽 이외 지역에서는 나이키 등이 우위를 보이기도 함 - 미국 특허청의 축구화 관련 기술 군에는 2,336 건이 출원되어 있고, 이 가운데 출원 건수와 지적재산권 종합 점수에서 모두 나이키가 아디다스를 압도 - 특허 건수만 놓고 보면 나이키는 187 건으로 63 건의 아디다스에 비해 약 3 배 - 그러나 스포츠 용품사들이 보유한 기술을 중요도 관점에서 분석해 보면 아디다스가 ① 아디다스의 프레데터 본능 HG WC ② 나이키의 머큐리얼 수퍼플라이 IV ③ 미즈노의 웨이브 이그니투스 3MD <자료>: 각사 웹사이트 (그림 1) 2014 월드컵에 선보인 스포츠 용품사들의 대표적인 축구화 모델
  3. 3. 주간기술동향 2014. 7. 16. www.iitp.kr 34 나이키 보다 우위에 있음을 알 수 있음 - 이는 나이키의 출원 건수가 많기는 하지만, 그 중에는 점수가 낮은 기술도 많이 포함 되어 있으며, 따라서 알짜배기의 뛰어난 기술 군이 평가에서 묻히는 것으로 보임 - 한편, 일본 특허청에 출원된 축구화 관련 특허는 1,441 건으로, 보유 기술 건 수에서 미즈노가 103 건으로 최다이며, 29 건으로 2 위를 기록한 아디다스를 크게 앞섬 - 그러나 일본에서 지적재산권의 종합 점수를 보면 나이키가 앞서 있고 미즈노와 아디 다스가 비슷하게 나타나는데, 이는 특허의 유효 수명을 평가에 반영했기 때문으로 미 즈노의 평균 유효 기간은 1.75 년인데 비해 나이키는 10.39 년으로 약 6 배 ○ 유럽, 미국, 일본에서 스포츠 용품사의 특허 건수나 지적재산권 종합 점수를 전체적으 로 아울러 보면, 결과적으로 아디다스의 기술적 우위가 드러남을 알 수 있음 - 아디다스의 주요 제품은 신발로 대표되는 풋웨어, 스포츠웨어 등 의류, 액세서리 같 은 하드웨어로 나뉘는데, 특히 하드웨어에는 스포츠에 초점을 맞춘 웨어러블 센서 ‘miCoach(마이 코치)’ 시리즈가 포함 - 아디다스는 현재 센서로 속도와 리듬, 운동량, 칼로리 등을 측정하고 스마트폰 등과 연계하여 그 측정 데이터를 클라우드에서 분석한 다음, 본 경기나 연습 경기의 전략 을 개발하는 방안을 꾸준히 제창 - 아디다스는 이러한 생각을 ‘스마트 스포츠’라 부르는데, 2003 년 미국에서 출원한 다 중 매개변수 모니터링(MPM)의 통합 생체 정보 센서 특허를 기본으로 기술 개발을 ① 유럽 특허청 출원 특허 기준 ② 미국 특허청 출원 특허 기준 <자료>: astamuse, 2014. 6. (그림 2) 스포츠 용품 메이커들의 지적재산권 종합점수 비교
  4. 4. 최신 ICT 동향 정보통신기술진흥센터 35 진행 중 - 지적재산권 분석에서도 높은 점수를 얻은 아 디다스의 특허 가운데 일부에는 스마트 스포 츠 관련 기술이 포함되어 있음 - 아디다스가 2012 년에 내놓은 보고서 ‘2012 Half Year Report’에는 마이코치를 이용하여 스마트 축구를 만들어 낸다는 내용이 언급되 어 있으며, 이러한 첨단 기술 관련 스포츠 사업의 전개가 아디다스 기술 우위의 원천이 되고 있는 것으로 보임 - 이러한 기술개발 노력은 매출에도 긍정적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보여 아디다스의 2014 년 축구화 매출이 27 억 달러로 예상되고 있으며, 이는 나이키의 23 억 달러 매 출을 뛰어넘는 수치 (astamuse, 6. 10 &ITPro, 6. 26 & Yahoo! SPORT, 7. 10.) <자료>: adidas (그림 3) 아디다스의 마이코치 시리즈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