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ccessfully reported this slideshow.
We use your LinkedIn profile and activity data to personalize ads and to show you more relevant ads. You can change your ad preferences anytime.

크리티커스 미디어오늘 컨퍼런스 슬라이드

207 views

Published on

2016년 8월 26일 건국대 새천년관에 있었던 <미디어오늘> 컨퍼런스에서 크리티커스 김기수 대표가 발표시 사용했던 슬라이드입니다.

Published in: News & Politics
  • Be the first to comment

크리티커스 미디어오늘 컨퍼런스 슬라이드

  1. 1. 독자가 언론을 평가하는 뉴스 큐레이션 1. 기획자 소개 2. 서비스 소개 3. 서비스의 기획 배경 4. 바라는 목표
  2. 2. 기획자 소개 기획자 김기수 • 미국 California Institute of Technology 박사과정 / 정치경제학 • 미국 Rice University 졸업 / 경제학, 수학 • 게임이론과 통계적 방법론을 통해 “정치 정보의 유통 구조가 민주적 정치 과정에 어떤 영향을 미치는가”에 대해 연구 • 웹개발자 (PHP, Python, MySQL, JavaScript, JQuery, Ajax, HTML/CSS)
  3. 3. 크리티커스 소개
  4. 4. • 독자가 언론을 직접 평가하고 견제하도록 하는 공공프로젝트 • 독자의 반응과 평가를 바탕으로 양질의 뉴스 컨텐츠를 선별해내는 뉴스 큐레이션 서비스 • 누구나 읽은 뉴스를 0점부터 5점까지 자유롭게 평가 • 평가는 그 뉴스 뿐 아니라 그 뉴스를 쓴 기자, 그리고 그 기자가 소속된 언론사에도 누적 • 각 언론사와 기자의 평점을 상시적으로 공개 <크리티커스>, 언론 평가 프로젝트
  5. 5. 수요와 공급 그리고 정보
  6. 6. 미디어와 공론장
  7. 7. 포털 뉴스의 객관성과 영향력 합산 여론 영향력 문화체육관광부, 2015 여론집중도조사 보고서 네이버, 네이버 기사 배열 원칙 포털 뉴스 작동 방식<N사> 기사 배열 원칙 조태성, 한국일보, “정치적 균형 눈치에 비판 기사 뒤로… 선정적 뉴스 위주 배열"
  8. 8. <N사> 주요 뉴스 선정 순서 언론사 박장준, 미디어오늘, 네이버, 연합뉴스 편애하다 저널리즘 망가질라 포털 뉴스의 현재 <N사> 정치기사 매체별 비율 채반석, 블로터, 데이터로 보는 네이버 뉴스의 ‘정치적 중립성’
  9. 9. 포털·검색 네이버, 다음, 구글 뉴스 유통의 플레이어 뉴스 어플 지니뉴스, 플립보드, 똑똑한뉴스 소셜미디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챗봇 네이버, 다음카카오, Quartz, CNN
  10. 10. 공론장의 변화 언론사 수익성 저하 + 생산 비용 절감 - 저널리즘의 질적 저하 압박 심화 - 중소 언론의 몰락. - 대형 언론사 vs 인터넷 여론으로 양극화 가능성 뉴스·정보의 파편화 - 포퓰리즘적 여론 형성 가능성 - 언론의 어젠다 세팅 능력 약화 공론장의 수직 통합 - 공론장의 진영화 - 여론의 과격화, 양극화 - 전문가에 대한 비신뢰 (반지성주의)
  11. 11. 정치혐오 · 언론혐오 Reuters Institute, Digital News Report 2016
  12. 12. 정치혐오 · 언론혐오 • “언론이 안 다루면, 4년 내내 하는 의원이 없더라” 장하나, 19대 국회의원 “국회의원 의정활동도 언론에 얼마나 주목받느냐로 평가 받는다. 그래서 반짝 하다 마는 경우가 많다. 이 슈 되면 이 의원 저 의원이 다루다가 잠잠해지면 다른 이슈로 옮겨간다. 4년 내내 하는 의원은 없다. 쌍용 자동차 해고노동자 문제도 19대 개원했을 때 특위도 만들고 했는데 처음에는 열심히 하다가도 잘 안 풀리 거나 언론 관심도 떨어지면 안 다루기 마련이다.” 조윤호, 미디어오늘, “언론이 안 다루면, 4년 내내 하는 의원이 없더라”
  13. 13. 정치혐오 · 언론혐오 한국? Trompenaars (1993)
  14. 14. 정치혐오 · 언론혐오
  15. 15. “언론사는 자유 언론에 관해 더 이상 권한이 없으며, 이슈를 대중에게 전달하는 통로에 대한 통제권을 잃어버렸다. 그럼 그 전달 통로, 즉, 공론장은 누구에게 넘어갔느냐? 바로 실리콘 밸리의 몇 안되는 테크 기업들이다.” 에밀리 벨 Emily Bell, Reuters Memorial Lecture 2014
  16. 16. “독립적이고 자유로운 언론들이 계속 죽어나가고 있다. 대중이 접할 수 있는 언론들은 계속 줄어들고, 뉴스 소비를 소수의 거대 언론들에게만 의존할 수 밖에 없는 상황에 직면하게 됐다" 노암 촘스키 이승윤, 노암 촘스키 "난 트위터를 보지 않습니다", 스토리펀딩
  17. 17. 정치혐오 · 언론혐오
  18. 18. 정치혐오 · 언론혐오 좋은 기사일수록 더 널리 읽혀지는 구조 적극적 독자층의 확장 - 미디어 리터러시 교육 - 언론 소비자 운동 - 언론 비평 확대 언론 유통 구조의 개선 - 지상파 방송 지배구조 개선 - 방송통신위원회 운영 개선 - 포털, 소셜미디어 의존 극복
  19. 19. 김춘식 한국외대 미디어커뮤니케이션학부 교수 “언론인에게 효과적인 인센티브란 시청률·구독부수·기사클릭수의 개념이 아니라 좋 은 사회적 평판을 얻을 수 있도록 도와주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 김성해 대구대 신문방송학과 교수 “한국에도 퓰리처상과 같은 권위 있는 언론상을 도입해 적극적으로 포상에 나서야” - 조영신 SK경영연구소 연구위원 “뉴스펀딩처럼 제도언론 밖에 있는 사람들이 쓰고 싶은 글을 소비자에게 인정받아 가치 있는 기사를 생산하게 해 주는 인센티브 방식을 모색할 때” 더 나은 언론 유통 구조 정철운·강성원·금준경·곽보아, 미디어오늘, 저널리즘의 복원, 거창하지 않지만 핵심적인 해법들
  20. 20. 더 나은 언론 유통 구조 김형석, 언론소비자 운동, 언론평가 사이트를 만들자 김형석 북팔 대표 “만일 집단지성이 생성되어 매일 매일 언론이 생산하는 뉴스의 가치평가를 내린다면 어 떤 일이 벌어질까요. 이것을 언론 소비자 운동차원에서 진행한다면 말입니다. 우리와 우 리 가족이 매일 먹어야 할 뉴스이기 때문에 어떤것이 좋은 것이고 어떤 것이 나쁜것인지 집단적으로 검증해 보자 라고 일을 진행한다면 과연 어떤 일이 벌어질까요.” 진중권 동양대학교 교양학부 교수 “중요한 것은 앞으로는 매체가 아닌 기자들의 이름을 불러줘야한다는 겁니다. '특정 기 자의 무슨 기사'라고 하면서 비판을 해야해요. 이름을 통한 개별 기자 평가제를 도입하 는 겁니다. 그래서 자기 기사에 대해 자기가 책임을 지게 하는 것, 그것이 제가 아까 말 한 언론비판의 상시적인 시스템입니다. 그래야만 기자 개개인도 자신을 '기자'로 인식하 고 장차는 언론개혁에 나서게 됩니다." 이병한, 노순택, “이제 기자의 이름을 불러줘야“
  21. 21. 좋은 기사, 좋은 저널리즘
  22. 22. 1) 객관성의 포로가 되지 말자 사람들은 보도되는 뉴스를 보며 그 너머 어딘가에 표면이 아닌 진짜 문제가 있을 것이라고 짐작합니다. 표면 아래의 진짜 문제가 무엇인지를 찾아내고 풀어내는 것. 그것이 언론의 힘이자 지향점이라고 생각합니다. 언론이 객관성이라는 명목 아래 팩트를 묘사하는 데 머물지 않기를 바랍니다. <크리티커스>는 단순한 사실관계를 전달하는데 그치지 않고 사건과 현상의 맥락과 의미, 분석을 전하는 깊이있는 글이 높은 평가를 받는 언론의 장이 되고자 합니다. 좋은 기사, 좋은 저널리즘
  23. 23. 좋은 기사, 좋은 저널리즘 2) 언론 생태계를 생각하자 정보 생산은 권력이며, 경쟁하지 않는 권력은 부패합니다. 언론계의 부패와 타락을 막기 위해서는 다양한 언론 간의 역동적인 경쟁이 필수적입니다. 규모가 큰 매체라고해서 언론 시장 전체를 독식해서는 안되며, 소규모 매체의 이름없는 기자가 쓴 글이라도 좋은 내용이라면 널리 읽혀져야 합니다. <크리티커스>는 기성 언론매체 뿐 아니라 다양한 소규모 매체와 블로거를 찾아 널리 소개하고자 합니다.
  24. 24. 3) 공론장의 진영화를 극복하자 사람들은 주로 자신과 정치적 성향이 가까운 매체를 통해 정보를 접합니다. 소셜미디어를 통해 뉴스가 전파되는 최근에는 비슷한 성향의 사람끼리 비슷한 정보를 공유하는 "공론장의 진영화"가 더욱 심각한 문제가 되고 있습니다. 더 나은 사회적 선택이 이루어지기 위해서는, 비록 다른 성향의 매체이더라도 가치있는 주장과 정보라면 널리 읽혀져야 합니다. <크리티커스>는 보수부터 중도와 진보까지, 일간신문부터 인터넷매체와 블로거까지, 여러 언론 매체를 비교하기 쉽게 소개함으로써 공론장의 진영화를 극복하고자 합니다. 좋은 기사, 좋은 저널리즘
  25. 25. 4) 언론 혐오를 재생산해내지 말자 편향적인 논조, 기계적인 중립, 선정적인 제목, 의도적인 침묵, '아니면 말고'식의 보도, 검색어 어뷰징 등 우리는 언론의 갖은 비행을 목격합니다. 하지만 나쁜 언론을 비판하는 일보다 더 중요한 것은 좋은 언론을 발굴해내고 또 널리 알리는 일입니다. 언론에 대한 조롱과 경멸이 끊이지않는 시대에도 묵묵히 진실과 정의를 좇는 기자와 편집자, 작가, 블로거들이 있습니다. 우리는 그들의 목소리를 찾아내고, 높이 평가하며, 더 널리 알려지도록 해야합니다. <크리티커스>는 나쁜 언론에 대한 회의와 비난 사이에서, 좋은 언론을 찾아내 널리 알리고자 합니다. 좋은 기사, 좋은 저널리즘
  26. 26. 5) 더 나은 어젠다 세팅 방식을 찾자 뉴스를 읽고 무엇을 생각할지에 대해 모두는 자유롭습니다. 그러나 무슨 뉴스를 읽을지에 대해 우리는 자유롭지 않습니다. 오늘 당신이 읽은 뉴스는 누가 고른 기사였습니까? <크리티커스>에서는 소셜미디어에서 더 많이 공유될수록, 더 많은 사람으로부터 더 높은 평점을 받은 글일수록 상위에 소개됩니다. 이를 통해 특정 포털사, 언론사, 소수집단, 개인이 고른 뉴스가 아닌, 시민 다수가 중요하다고 판단하는 뉴스를 선별해내고자 합니다. 좋은 기사, 좋은 저널리즘
  27. 27. “좋은 뉴스를 선별하는 방법” 다양한 언론 매체의 기사를 수집하여, 많이 공유되고 높은 점수를 받은 순서대로 보여줌 “시민이 언론을 평가하는 방법” 사용자는 뉴스를 읽고 기사의 점수를 매길 수 있고, 그 점수는 기사, 기자, 언론사에 누적 “언론 생태계를 지키는 방법” 신생 언론사, 블로거, 뉴미디어 등 다양한 매체를 적극적으로 포함 잠재 언론 인력의 포섭 서비스 소개
  28. 28. 언론사 Feed 기사 목록 제목 URL 언론사명 기자명 페이스북 API Like : 325, Share : 147 URL 공유 수 좋아요 수 제목 URL 언론사명 기자명 공유 + 좋아요 ▼ 매일 20,000 여건의 기사 독자 평점 제목 URL 언론사명 기자명 공유 + 좋아요 ▼ 독자 평점 ▼ 이용자의 기사 평가 공유+좋아요 순서로 기사 정렬 독자 평점 반영하여 재정렬 기사 정렬 기사 정렬 1 2 3 4 5 6 기사 분류 전체 보수 진보 중도 인디 블로그 비즈·테크 소셜
  29. 29. 기사 선택하여 읽기 읽고 기사 창 닫기 해당기사를 평가 기사 순위에 반영 1 2 3 4 서비스 소개
  30. 30. • 사용자가 기사를 읽고 내린 평가는 해당 기사 뿐 아니라, 그 기사를 쓴 기자와 언론사에도 누적 • 누적된 언론사와 기자의 평점과 순위가 실시간으로 매겨지고 그 변동을 인포그래픽으로 보여줌 • 충분한 수의 사용자를 모음으로써 통계적으로 언론사/기자의 신뢰도를 측정하고 더 좋은 기사를 선별해내는데 반영 ※ 기자별 자료는 RSS Feed에 기자명이 포함된 경우만 제공 공유 수 / 평점 랭킹 인포그래픽 제공 서비스 소개
  31. 31. 기사 선별 비교 (2016년 8월 3일) 언론사 제목 JTBC [앵커브리핑] '이게 다 김영란법 때문 … '덕분'이다‘ 조선일보 “맥아더 감동시킨 소년병이 내 남편 … 영화로 만나게 될줄이야” 노컷뉴스 김영란법 둘러싼 노답들, 노무현 죽 한 그릇이 정답 경향신문 정부 협조 구하러 국무회의 간 박원순 “절벽 마주한 느낌” 노컷뉴스 조정래 "나라 망하는 길" … 大사태에 '일침‘ 조선일보 기상청은 35도라는 光州, 실측해보니 41도 … 기온 차이 왜? 한겨레 우병우 처가 ‘차명 땅’ 입증할 단서 나왔다 경향신문 [‘댓글’은 계속된다] ‘세월호 여론조작’ 주동자, 대선 때도 ‘댓글 핵심축’ 조선일보 [전문기자 칼럼] 대한민국 육군의 ‘아킬레스건’ 허핑턴포스트 '이대사태'에서 모두가 이 한 가지 질문을 놓치고 있다 조선일보 "가늘고 길게" 출포족 늘고 편한 일만 찾는 공무원들 언론사 제목 연합뉴스 北,노동미사일 2발 발사…1발실패·1발 1천㎞ 비행후 日EEZ 낙하 조선일보 "가늘고 길게" 출포족 늘고 편한 일만 찾는 공무원들 연합뉴스 불쾌한 靑 "왜 전대개입으로 몰아 대통령 때리나" 연합뉴스 北, 동해로 노동미사일 1발 발사…1천㎞ 비행ㆍ日 EEZ 낙하 연합뉴스 北 노동미사일, 주일美 레이더기지 겨냥했나…日 EEZ 첫 낙하 연합뉴스 공시족 열풍에 시군 9급 공무원 '타향 출신'이 점령 연합뉴스 “北 간부ㆍ부자들 사이 한국 소주 참이슬 인기” 연합뉴스 김무성, 朴대통령·TK의원 회동에 "잘못된 일" 비판 MBN 발칵 뒤집힌 일본 "용서 않겠다 "…아베에겐 오히려 호재? 채널A 승마병, 마술병, 힙합병…신세대 보직 국민일보 더민주 ‘부자 증세’ 시동… 여소야대 국회 세법전쟁 네이버, 2016년 8월 3일자 많이본 뉴스 정치 카테고리에서 추출 크리티커스, 2016년 8월 3일자 메인화면에서 추출
  32. 32. 기사 선별 비교 (2016년 5월 30일) 언론사 제목 The Gear 카카오톡 대화방에 공유한 링크가 다음 검색에 떴다? 뉴스타파 “저는 아직도 음압병동에 삽니다” 조선일보 한국 핀테크 모델로 꼽혔던 美 1위 '렌딩클럽' 파문... 금융권 촉각 조선일보 [기자의 시각] 한국 금융마저 중국에 밀리나 에스티마 우버식 교통혁명에 완전히 뒤쳐진 대한민국 플래텀 한국에서 벤처캐피탈(VC)이 먹고사는 법 조선일보 [NOW] 뼛속까지 아재? 중년들 스트레스 민중의소리 [사설] 지금이 아프리카에서 새마을운동 전파할 때인가 경향신문 임금체불 항의했다고 … 조선사들, ‘블랙리스트’ 만들어 공유 의혹 조선일보 '1黨' 더민주, 국정원 · 검경 손보기부터 나선다 경향신문 “국회여, 안녕” 날개 꺾인 ‘피닉제’ 로펌 고문 ‘재취업’ 언론사 제목 연합뉴스 우간다 외교부 장관 "북한과 안보 군사 경찰협력 중단"…재차 밝혀 연합뉴스 [단독]'군피아'가 장악한 軍골프장…장성·영관급 출신이 사장 독식 연합뉴스 한국 떠나는 반기문 "국내행동 과대해석·추측 삼가달라" 연합뉴스 朴대통령 "20대 국회, 국민의 삶 위해 헌신해주기 바란다" 연합뉴스 반기문 "방한 활동 오해 없길…개인목적·정치행보와 무관" 연합뉴스 北, 무수단 미사일 발사징후…軍 "만반 대비태세" 문화일보 문재인, “반장선거 1표차 낙선” 초등생 말에… 뉴시스 국민의당, 20대 첫 최고위서 '거부권' 한목소리 질타 연합뉴스 탈출 북한식당 종업원 3명, 이번 주 국내 입국할 듯 연합뉴스 김희옥 "갈등·분열의 원인 구성원, 제명 등 강력제재" 머니투데이 국민의당, 의장-법사위원장 여야 분리 추진 네이버, 2016년 5월 30일자 많이본 뉴스 정치 카테고리에서 추출 크리티커스, 2016년 5월 30일자 메인화면에서 추출
  33. 33. 언론 저변 확대 - 1인미디어, 블로거, 20대 언론, 여성주의 미디어 등 - 광범위한 여론을 언론 영역에 포섭 기계적 객관성으로부터 탈피 - 주관성 있는 기사가 주로 노출됨 - 독자를 다양한 정치적 관점에 노출 언론사/기자의 책임성 강조 - 기자에게 자긍심, 책임감 부여 - 언론 혐오 완화 - 언론 – 독자 관계 개선
  34. 34. 다양한 뉴스 선별 시도 1. 토픽별 뉴스 모음 유사한 단어를 포함하는 기사를 클러스터링 (은전한닢 오픈소스, Jaccard 계수 응용, DBSCAN 알고리즘 활용) - 2. 유저간 Follow 기능 도입 (연구중) 지인 혹은 유명인이 평가한 기사를 볼 수 있는 기능 - 3. 개인별 뉴스 추천 기능 (연구중) 협업 필터링(Collaborative filtering)이나 관심 키워드 추출, 머신러닝을 통한 뉴스 추천
  35. 35. 서비스 고도화 후, 크라우드펀딩 기능 도입 • 크라우드 펀딩 방식을 이용하여 각 기사/언론사가 좋은 기사를 쓸 직접적인 인센티브, 동기 제공 - • 소규모 언론사를 중심으로 언론계 전반의 자본 의존 완화 도모 - • 블로거, 큐레이션 미디어, 영상 미디어 등 각종 뉴미디어를 보여주는 카테고리를 통해 언론 생태계의 역동성· 활력 유지 - • 전문가들의 오피니언 생태계 구축에 일조 향후 목표 · 꿈 후원하기 버튼 *서비스 고도화 후 추가 예정
  36. 36. 언론을 위하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