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ccessfully reported this slideshow.
We use your LinkedIn profile and activity data to personalize ads and to show you more relevant ads. You can change your ad preferences anytime.
Global
Daejeon
Magazine I VOL. 01
It's Global Daejeon Magazine
CONTENTS

CONTENTS

Global
Daejeon

06
03 센터장 인사말

04
DIC in
04 DIC News
06 Festival

14

08 ...
It's Global Daejeon Magazine
센터장 인사말

03

Dear citizens and foreigners in the Metropolitan

안녕하십니까?

City of Daejeon,

어느덧...
04

DIC NEWS

I

t

'

s

대전 시민단체
국제교류 지원
Support for International
Exchange of Civilian
Organizations

지난 9월 27일 대전광역시 국제...
05
o

b

a

l

D

a

e

j

eon

M

It's Global Daejeon Magazine
a

g

a

z

i

n

e

대전 알리기
UCC 경연대회
Dynamic Daejeon UCC
C...
DIC in

06

Festival

물건도 사고
기부도 하는 즐거운 축제
제1회 대전 국제 자선 벼룩시장
“How much?” “Ten thousand Won!” 한산하던 대전시청 남문광장에 가격을 묻고 흥정하는 소...
07

It's Global Daejeon Magazine

A Funny Festival:
Donate, sell or give away
The First Daejeon International Flea Market
...
DIC in

Global Daejeon Citizen

08

외국인
INTERVIEW

흩날리는 눈발에 길도 우리 몸도
꽁꽁 얼었던 날,
꽉 막힌 저녁 퇴근 시간에도
국제교류센터 4층의 불빛은
우릴 반기듯이 깜박였다...
09

01

It's Global Daejeon Magazine

바쁘고 보람찬 한국에서의 시간
Busy and Fruitful Days

결혼을 통해 한국에 온 지 10년, 요즘 김토아 씨는 하루하루를 바쁘게 보내
...
DIC in

Global Daejeon Citizen

02

10

즐거운 베트남어 시간
Funny Vietnamese Classes

처음 베트남어 수업이 개설됐을 때 저녁 시간인데다가 중국어나 일본어만큼 대중
화...
11

It's Global Daejeon Magazine

diligent students making audio recordings of Toa’s
native Vietnamese accent to study fur...
DIC in

Global Daejeon Citizen

12

세상의 시선을
바꾸는 실천,
편견을 넘어
희망의 손길로
Activities to change the eyes of the world,
giving the ...
13

01

한울타리 봉사단에 대한 소개와

It's Global Daejeon Magazine

02

한울타리 봉사단은 어떤 활동을

어떻게 봉사단이 만들어지게 됐는지

주로 하고 있나요?

말씀해주세요.

Tel...
DIC in

Global Daejeon Citizen

We make a one-year plan for activates in
March and followtheplan.Theplanmainlyinclu
deswat...
15

04

그런 진심 어린 말을 듣는다면

It's Global Daejeon Magazine

05

다른 사람을 도우며 ‘자기 성장’을

정말 큰 힘이 되고 행복하겠네요.

한다는 건 정말 멋진 일이네요.

한울...
DIC in

Beautiful Daejeon

야
물렀거라!
“Aroint tiredness”

외국인에게 색다른 경험, 유성온천
A brand new experience for foreigners,
YuseongHo...
17

It's Global Daejeon Magazine

A Vietnamese student, Cao Huyen Trang,
who has not been in Daejeon long, confessed,
“It ...
DIC in

18

Beautiful Daejeon

Yuseong
Spa

Medicinal Water for your Health, the Yuseong
Hot Springs
After keeping your fe...
19

It's Global Daejeon Magazine

족욕은 평소
운동부족과 활동량이
많은 사람의 경우
다리 부기를 없앨 수
있고, 숙면과
피로회복에
도움을 준다.

유성온천 족욕장을 찾은 장씨.

Actuall...
Global DIC

20

Global etiquette

세계의 젓가락 에티켓
Chopsticks Etiquette of the World
한국, 중국, 일본, 베트남 등 동아시아권을 중심으로 발달한 젓가락 문화.
...
21

It's Global Daejeon Magazine

베트남 젓가락 예절 금기 사항

VIETNAM

➊ 베트남에서도 젓가락으로 음식을 건네는 것을 금합니다. “Chuyen dua
(쭈엔 두어)”는 줍다, 습득하...
Global DIC

22

DIC Friends

의
화려한 겨울
Sapporo’s
winter splendor
23

It's Global Daejeon Magazine

일본 최북단에 위치한 홋카이도는 겨울의 도시다.
설경이 아름다운 영화 <러브레터>의 배경이기도 한 이 곳은 겨울에는 온통 눈 덮인 새하얀 대지가
도시의 처음부...
Global DIC

DIC Friends

24

도심을 즐기다
삿포로 시내를 걷다 보면 아름다운 건축물들을 만날 수 있다. 삿포로역 남쪽 출구 앞에 서 있는 JR 타워는 그 위
용부터 관광객의 시선을 사로잡는다. 지...
25

It's Global Daejeon Magazine

뜨거운 겨울, 삿포로 눈꽃축제

Hot winter, Sapporo Snow Festival

삿포로의 겨울은 여름보다 뜨겁다. 천만이 넘는 관광

Figur...
Global DIC

26

QnA

DIC

Q&A

Daejeon International Center Q&A

1

대전광역시 국제교류센터 어떤 기관인가요?
What exactly is the Daejeon Int...
27

3

It's Global Daejeon Magazine

4

한국어교실은 언제 운영되며
어떻게 신청해야 하나요?
When are your Korean classes available

DIC에서 자원봉사를
하...
Global DIC

Global etiquette

28

128년간 이어온 배재정신으로
인재양성의 더 큰 그릇이 되겠습니다!
“최고(最古)의 대학에서 최고(最高)의 대학으로”
배재학당이 경영하는 배재대학교는
‘크고자...
Upcoming SlideShare
Loading in …5
×

국제교류센터 소식지 GLOBAL DAEJEON

1,738 views

Published on

국제교류센터 소식지 GLOBAL DAEJEON

Published in: Education
  • Be the first to comment

  • Be the first to like this

국제교류센터 소식지 GLOBAL DAEJEON

  1. 1. Global Daejeon Magazine I VOL. 01
  2. 2. It's Global Daejeon Magazine CONTENTS CONTENTS Global Daejeon 06 03 센터장 인사말 04 DIC in 04 DIC News 06 Festival 14 08 Global Daejeon Citizen 16 Beautiful Daejeon 20 Global DIC 20 Global etiquette 22 22 DIC Friends 26 Q n A It's Global Daejeon Magazine Vol. 01 www.dicc.or.kr 042-223-0789 발행일 2013년 12월 27일 발행인 이미숙 발행처 대전광역시 국제교류센터 (대전광역시 동구 대전로 799 주원빌딩 4층) 편 집 ㈜봄인터랙티브미디어 Tel. 042-633-7800
  3. 3. It's Global Daejeon Magazine 센터장 인사말 03 Dear citizens and foreigners in the Metropolitan 안녕하십니까? City of Daejeon, 어느덧 2013년이 저물어가고 새로운 한 해를 희망하는 시점에, 국제 It is a great pleasure for me to celebrate 교류센터의 소식지 『It’s Global Daejeon』을 발간하게 되어 진심으 the publishing of the DIC’s first newsletter It’s Global Daejeon at this time of the year when 2013 is drawing to a close and the It's Global Daejeon Magazine 로 기쁩니다. 그간 우리 센터에 따뜻한 관심을 가져주시고 함께 참여 해 주신 시민 여러분들과 정주 외국인, 그리고 센터의 국제교류사업에 New Year is just around the corner. First, I 동참해 주신 외국의 기관과 관계자 여러분들께도 진심으로 감사를 드 would like to express my sincere gratitude 립니다. 끝으로 사업의 추진을 위해 지원을 아끼지 않은 대전광역시에 to the citizens and foreign residents in 감사의 말씀을 드립니다. Daejeonwho have shown keen interest 국제교류센터는 금년도 6월에 배재대학교를 위탁기관으로 새 출발 하 and participated in our center activities 면서 재도약의 전기를 마련하였습니다. 그간 추진되어 오던 정주 외국 so far. Next, I wish to express my deepest appreciation to foreign organizations and their staff members for cooperating in our 인 지원 사업을 지속 발전적으로 유지하는 동시에, 금년에는 특별히 시민-외국인 화합 이벤트, 시민단체 국제화 사업 지원, 자매도시와의 efforts of international exchanges.Finally, I 민간교류 활성화를 위한 노력 등 시민의 국제화를 위한 다양한 사업들 would like to extend my appreciation to the 이 시도되었습니다. city government of Daejeon for supporting 다가오는 2014년도에는 대전 시민의 국제화와 국제도시로서의 대전 DIC’s projects to be implemented. 의 위상을 드높이기 위해 더욱 힘차게 나아 갈 것을 약속드립니다. 희 June of this year was a turning point for 망찬 새해를 맞이하시고 댁내 늘 행운이 함께 하시길 기원합니다. our center as the DIC’s management has been entrusted to PaiChai University 감사합니다. to make a leap into the future. We have 대전광역시 국제교류센터장 continued to develop the foreign residents’ 이미숙 support projects, especially this year we have tried out globalization of citizens by opening the Korean-Foreigner Harmony Events, assisting globalization projects of community groups, and trying to vitalize exchanges between Daejeon and sistercities. In coming 2014, I promise that I will do all my best as the Director of the DIC for globalization of the Daejeon citizens and for enhancing the Daejeon’s status as an international city. I wish you and your family good luck for the New Year. Thank you very much. Director, MeeSook Lee Daejeon International Center
  4. 4. 04 DIC NEWS I t ' s 대전 시민단체 국제교류 지원 Support for International Exchange of Civilian Organizations 지난 9월 27일 대전광역시 국제교류센터가 공모한 ‘2013 대전 시민단체 국제교류 지원’ 사업에 대전여성단체연합, (사)풀뿌리 사람들, GCM 좋은 사람들의 시민단체가 선정됐 다. 대전 시민단체에의 국제교류 지원은 각국 시민들과 국 제교류를 통해 대전 시민의 국제적 역량을 강화하고자 하는 대전국제교류센터의 정책적 지원이다. 일본 시민단체와의 교류를 통한 선진 장애인 시설과 고용ㆍ앞선 정보를 습득할 수 있었으며, 우리의 발달된 IT 기술을 필리핀 청소년들에게 아낌없이 전수하는 계기가 되었다. 11월 28일에서 12월 13 일까지 17일간 이어진 이번 행사는 국경을 넘어 시민단체 가 하나로 화합하는 자리였다. The Daejeon International Center publicly invited civilian organizations to apply for support for international exchange through their “2013 Presentation for Daejeon Civilian International Exchange.” The following organizations,Korean Women’s Association United, The Grassroots, and GCM (Good Citizen Members) were chosen for support after review. The support of civilian organizations of the Daejeon International Center is intended as a new social policy in order to strengthen the international prowess of the city of Daejeon through international exchange on a local, community based level. Through communicative efforts with Japanese civilian organizations we have collectively acquired information on international exchange, generalized services and job opportunities for the disabled, and have taught IT trade skills to Filipino youths in need.This exchange took place during November 28th ~ December 13thand truly has been an opportunity in which civilian efforts across borders could collaboratively do social good. 베트남 호치민시 한국학 센터와 교류 협정 Exchange Treaty signed with the Center of Korean Culture Studies of Ho Chi Minh City, Vietnam 지난 11월 20일 대전광역시 국제교류센터는 베트남 호치민 시에 개설될 한국학 센터에 한복을 기증하고 추후 원활한 교류협정을 약속했다. 호치민시의 한국학 센터는 앞으로 베 트남의 호치민시에 한국과 대전을 알리는 전초기지가 될 예 정이다. On November 20 th, the Daejeon International Center donated a collection of Hanbokin honor of the inauguration of the newly founded Center of Korean Culture Studies in Ho Chi Minh City, Vietnam, and signed a treaty promising progressiveexchanges between the two organizations in the future. The Center of Korean Studies is expected to become a foundational outpost for the promotion of the city of Daejeon in Ho Chi Minh City. G l
  5. 5. 05 o b a l D a e j eon M It's Global Daejeon Magazine a g a z i n e 대전 알리기 UCC 경연대회 Dynamic Daejeon UCC Contest 지난 10월 15일부터 11월 30일까지 대전시민을 대상으로 ‘재미있고 역동적인 대전’을 캐치프레이즈로 한 “대전 알리 기 UCC 경연대회”를 공모하였다. 많은 공모작 가운데 총 5 개 팀이 선정되어 12월 18일 대전광역시 국제교류센터에서 시상식을 가졌다. 선정된 작품은 대전광역시 국제교류센터 의 홈페이지에 게시될 예정이다. The 2013 Dynamic Daejeon UCC Contest ran from October 15th to November 30th with “Fun and Dynamic Daejeon” as the proposed catchphrase. The contest was open to all residents of the city of Daejeon and a total of 5 entries were selected from a large variety of entries representing the many views and perspectives of our city. An award ceremony was held on December 18that the Daejeon International Center in which the recipientswere awarded monetary prizes. The winning entries are scheduled to be published on the Daejeon International Website. 제1회 대전 국제 벼룩시장 개최 2013 1stInternational Charity Flea Market 11월 17일 대전시청 남문광장에서 ‘제1회 대전 국제 벼룩시 장’이 개최됐다. 이날은 대전시민과 대전에 거주하는 외국인 들이 나눔을 통해 하나되고, 문화를 통해 하나되는 기쁨과 즐거움이 가득한 자리였다. 필리핀 태풍 피해 돕기 모금과 판매 금액의 10%를 자선단체에 기부하는 등 뜻 깊은 시간 을 가졌다. On November 17th the 1st International Charity Flea Market opened at the South Gate Square of Daejeon City Hall. The event was a great success despite the adverse weather, becoming an opportunity for the Korean and foreign residents of Daejeon to come together in fun and happiness through the spirit of culture and sharing. In addition to 10% of the total profits going towards people in need, parts of the proceeds were also donated to victims of Typhoon Haiyan in the Philippines.
  6. 6. DIC in 06 Festival 물건도 사고 기부도 하는 즐거운 축제 제1회 대전 국제 자선 벼룩시장 “How much?” “Ten thousand Won!” 한산하던 대전시청 남문광장에 가격을 묻고 흥정하는 소리로 가득 찼다. 나이와 국적을 가리지 않고 너나 할 것 없이 저마다 손때 묻은 물건들을 사고파느라 활기가 넘쳐흐르던 국제 자선 벼룩시장의 현장을 담아보았다. 따뜻함이 오고 가는 시장 흥겨운 공연과 자선 경매 행사도 이어져 지루할 틈 없었던 국제 벼룩시장. 사람들이 기부한 생필품을 경매에 부치고, 수 익을 필리핀 지진 성금으로 보내고자 마련된 뜻 깊은 행사에 DIC 많은 사람들이 동참했다. 사람들은 경매현장을 에워싸고 흥미 롭게 현장을 지켜봤다. 한국어, 영어로 동시에 행사가 진행되 어 모든 벼룩시장 참여자들이 쉽게 경매에 참가할 수 있었다. 앞으로 또 올 거냐는 사회자의 질문에 “네!”, “Definitely!”와 같은 밝은 대답이 들려왔다. 국적에 상관없이 아이들을 데리 고 가족이 함께 물건을 팔러 오거나, 구경하러 와서 스스럼 다른 색의 언어가 오고 가는 시장 올해 제1회를 맞이한 대전 국제 자선 벼룩시장은 대전 시민 들과 대전에 거주하는 외국인들이 벼룩시장을 통해 서로 교 류하고, 판매 금액의 10%를 자선단체에 기부하기 때문에 더 욱 의미 있는 행사다. 맑은 하늘에 갑자기 눈이 내리는 변덕 스러운 날씨도 벼룩시장을 찾은 사람들의 발길을 돌려놓진 못했다. 아기자기한 수공예품부터 책, 의류, 자전거까지 다양한 물건 들을 싼 가격에 구입하고자 서툰 영어로 손짓, 발짓을 섞어 가며 흥정을 하는 시민들과 아이들을 보니 벼룩시장은 순식 간에 국제교육장이 된 것 같았다. 또한 시장에서 빠질 수 없 는 것은 먹는 재미. 멕시코와 일본, 캄보디아, 베트남 요리를 맛볼 수 있는 푸드 코트까지 있어 ‘국제’ 벼룩시장은 더욱 인 기가 좋았다. 없이 재밌게 어우러질 수 있는 곳. 벌써 다음 벼룩시장이 기 다려지는 이유다.
  7. 7. 07 It's Global Daejeon Magazine A Funny Festival: Donate, sell or give away The First Daejeon International Flea Market “How much?” “Ten thousand Won!” The usually quiet Daejeon Expo South Gate Square was filled with people asking prices and bargaining with each other over personal possessions they had laid out to sell. We tried to capture energetic moments from the first Daejeon International Flea Market, where people, regardless of age and nationality, came together to buy and sell their once treasured belongings. A market with colorful languages of the world The first Daejeon International Flea Market was a meeting ground for Daejeon citizens and foreigners living in Daejeon to interchange cultural experiences with each other and also a significant event where 10 percent of the profit of each sale would be donated to charity.A sudden change in the weather, as clear skies turned to snow,could not stop people from coming to the flea market. Adults and even children, speaking in rather awkward English and using body A warmhearted market language to get the best deal possible, seemed to change Great shows and charity auctions preoccu the festival into an international place of education as they piedpeopleattheinternationalfleamarket. bargained over goods ranging from charming handicrafts Peopleputdonateddailynecessitiesupforau and books to clothes and used bicycles. Likewise, what ction,andasallearningsfromtheauctionwer cannot be left out from a marketplace is food and fun. The etobesenttothePhilippinesasrelieffunds,m opportunity to enjoy international foods such as Mexican, anypeopleparticipatedintheevent.Manyothe Japanese, Cambodian and Vietnamese cuisine made the rscametotheauctiongroundsandwatchedth ‘international’ flea market even more popular with the escenewithcuriosity.Astheauctionwasheldi people. nbothKoreanandEnglish,everyoneatthema rketcouldtakepartintheevent. As an auctioneer asked for a higher bid, answers such as “Neh (Korean)” or “Definitely” came back. An international fe st i va l w h e re eve r yo n e o f eve r y nationality could bring their families and enjoy both buying and selling, or watch and take pleasure in whatever was taking place, were good reasons why everyone was waiting for the next event.
  8. 8. DIC in Global Daejeon Citizen 08 외국인 INTERVIEW 흩날리는 눈발에 길도 우리 몸도 꽁꽁 얼었던 날, 꽉 막힌 저녁 퇴근 시간에도 국제교류센터 4층의 불빛은 우릴 반기듯이 깜박였다. 강사 김토아 씨와 수강생들이 베트남어 발음을 연습하는 소리가 강의실 너머에서부터 들려왔다. Despite the late-night after work traffic and icy winter weather, students were greeted by the welcoming flicker of the 4thfloorofficeli ghtsoftheDaejeonInternatio nalCenter.Thesoundsofstud entspracticingtheirVietnam esepronunciation, guidedbyinstructorToaKim, couldbeheardechoingthroug hthehallway. Xin chào(안녕하세요)! 1시간 동안 떠나는 베트남 여행 Xin chào! (Greetings!) An Hour Long Trip to Vietnam
  9. 9. 09 01 It's Global Daejeon Magazine 바쁘고 보람찬 한국에서의 시간 Busy and Fruitful Days 결혼을 통해 한국에 온 지 10년, 요즘 김토아 씨는 하루하루를 바쁘게 보내 고 있다. 국제교류센터에서 한국어 수업을 듣다가 센터 직원의 추천으로 베 트남어 강사 자원봉사를 시작했으며, 4년 전부터 꾸준히 출입국 관리사무소 를 통해 다문화가정의 의사소통 문제로 생기는 분쟁 해결을 돕고 있다. 또 올 해는 한남대학교에서 이중 언어강사 과정을 마치게 된다. “베트남에는 있는데 한국엔 없는 단어가 있다든지, 학교 수업이 아니기 때문 에 학생들의 직업군이나 연령층이 제각기 다를 때는 어려움이 있어요. 하지 만 열심히 하시는 분들이 많아 학습 이해도도 빠르고, 한 번 수강하신 분들은 다음 학기에도 계속 오시니 그때 보람을 느낍니다.” 이중언어강사 과정을 마치면 초등학교 방과 후 수업에 배정될 수 있지만, 당 분간은 국제교류센터에서 계속 강의하면서 본인의 역량을 키우고 싶다는 김 토아 강사. 그녀의 2014년도 역시 바쁘고 보람찰 것이다. Toa Kim, who has been married and living in Korea for the past 10 years, leads a busy life these days. Once a student attending Korean classes offered at the Daejeon International Center herself, she started volunteering to teach Vietnamese through the recommendation of a staff member. As well as working as a mediator for domestic issues in multicultural families through the Korea Immigration Service Department, she is currently finishing her certification as a bilingual instructor at Hannam University. “It can be difficult at times, such as when we come across certain Vietnamese words that do not exist in Korean, and especially since the students come from very different walks of life as this is not a regular school class. However, when students become very interested in the language and make great progress and continue to attend the classes each semester that makes it all very worthwhile.” Once Toa finishes her bilingual instructor certification she will be able to start leading after-school language classes at elementary schools right away, but says that her intentions are to continue to teach at the Daejeon International Center and improve on her capabilities as an educator. It’s easy to predict that 2014 will continue to be a busy and eventful year for Toa. 4년 전부터 꾸준히 출입국 관리사무소를 통해 다문화가정의 의사소통 문제로 생기는 분쟁 해결을 돕고 있다.
  10. 10. DIC in Global Daejeon Citizen 02 10 즐거운 베트남어 시간 Funny Vietnamese Classes 처음 베트남어 수업이 개설됐을 때 저녁 시간인데다가 중국어나 일본어만큼 대중 화된 외국어 강좌가 아니라, 수강생이 많지는 않았다. 하지만 ‘일당백’이라고 했던 가, 본토인의 베트남어 발음을 녹음해 갖고 다니면서 열심히 공부하시는 수강생부 터 베트남 여행에서 겪은 에피소드를 이야기하며 강의실 분위기를 돋우는 수강생 까지 배움을 향한 열정이 한두 명씩 강의실을 채우기 시작했다. 취재진이 방문했을 때 김토아 강사는 음료수를 활용해 회화 연습을 유도했다. 사 재미있는 수업이 기다리고 있어 수강생들은 오늘도 겨울의 매서운 칼바람을 마다않고 국제교류센터를 찾고 있다. 과 주스(nước táo), 커피(Cà phê). 맥주(Bia) 같은 단어를 배우면서 김토아 강사가 베트남의 진한 커피 맛이나 하노이 맥주에 대해 이야기하자 강의실은 순식간에 베 트남이 된 듯 이국적으로 변했다. 이렇게 재미있는 수업이 기다리고 있어 수강생들은 오늘도 겨울의 매서운 칼바람 을 마다않고 국제교류센터를 찾고 있다. 곧 종강이지만 또 다음 학기에 만날 것을 알기에 끝나는 아쉬움은 덜하다. 내년에 Hẹn gặp lại(또 만나요)! At the time of its establishment, Toa’s classes initially had few students due to its late night class schedule and lack of interest in the language, as opposed to the popularity of Japanese or Mandarin Chinese. Toa’s persistence eventually paid off however, with some vui đáo để 대단히 즐겁다
  11. 11. 11 It's Global Daejeon Magazine diligent students making audio recordings of Toa’s native Vietnamese accent to study further and others exchanging entertaining stories from their own trips to Vietnam in class. Her classroom began to fill up with enthusiastic and attentive students eager to learn the language. At the time of her interview Toa was leading a class using beverages to promote class participation. While teaching her class words such as nước tạo(apple juice), cà phê(coffee), and beer (bia) Toa started describing in detail the fragrant aroma of strong Vietnamese coffee and the heady taste of Hanoi beer and for a moment it was as if the entire classroom had been transported to Vietnam. Given Toa’s natural gift for conveying and communicating concepts and ideas, it is easy to see why her students continue to attend her classes at the Daejeon International Center, undeterred by the windy winter weather. Though the current semester of classes has come to an end, students will be able to take comfort in the fact that they see each other again when classes resume next year. Hẹn gặp lại (see you again)! It is easy to see why her students continue to attend her classes at the Daejeon International Center, undeterred by the windy winter weather. Rất vui được gặp chị Hẹn gặp lại nhé 만나서 반가웠어요. 다음에 또 만나요.
  12. 12. DIC in Global Daejeon Citizen 12 세상의 시선을 바꾸는 실천, 편견을 넘어 희망의 손길로 Activities to change the eyes of the world, giving the hope beyond the prejudice! 내국인 INTERVIEW 건양사이버대학교 다문화한국어학과 한울타리 봉사단 Hanultari (One Fence) Volunteer Group of Multicultural and Korean Language Education Department, Gyonyang Cyber University 지난 2012년 처음 신입생을 받은 건양사이버대 다문화한국어학과에는 배움을 행동으로 실천하고 있는 따뜻한 사람들이 있다. 바로 다문화한국어과 재학생으로 구성된 봉사동아리인 한울타리 봉사단. 우리사회에 마중물이 되어 우리 모두가 꿈꾸는 세상을 그리고 있는 한울타리 봉사단을 만나보았다. There are warm-hearted people who put learning into action in the Multicultural and Korean Language Education Department of Gyonyang Cyber University. They are the Hanultari (One Fence) Volunteer Group consisting of the students from the Multicultural and Korean Language Education Department. Let’s meet the Hanultari Volunteer Group that wants to actas the lifeblood of our society and envision the world that we all are dreaming of.
  13. 13. 13 01 한울타리 봉사단에 대한 소개와 It's Global Daejeon Magazine 02 한울타리 봉사단은 어떤 활동을 어떻게 봉사단이 만들어지게 됐는지 주로 하고 있나요? 말씀해주세요. Tell us about mainactivities of Hanultari. Introduce the Hanultari Volunteer Group and tell us how thisgroup was created. 한울타리 봉사단 구성원은 대부분 다문화가정에 필요한 한국 한 해를 시작하는 3월에 일 년 활동 계획을 미리 세워 놓고, 어 교육과 다양한 봉사를 하기 위해 다문화한국어학과에 입학 그대로 소화하고 있습니다. 주로 다문화가정을 위한 영화, 했습니다. 다문화한국어학과에서 이론적인 학습을 이어가던 스포츠, 국악 공연 관람 등을 진행합니다. 이 밖에도 시기에 중 신동민 회장님의 권유로 한울타리라는 봉사단체를 만들게 맞춰 김장 담그기 등을 진행하고 있으며 주말에는 한국어 되었습니다. 서로가 서로의 울타리가 되어 헤쳐나가자는 의미 학습 도우미, 다문화 행사참여, 이주민 자영업 실태조사 평 로 하나둘씩 모여 시작한 모임이 벌써 일 년이 지났습니다. 가 등의 봉사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2012년 6월 중구 다문화센터와 협약식을 시작으로 다문화한 일 년에 한 번 한울타리 봉사단이 직접 기획과 준비를 하 국어학과 교수님을 비롯해 1, 2학년 총 30명 정도가 현재 활동 고, 공연도 하는 ‘다문화 자선음악회’가 있습니다. 하고 있습니다. 작년에 이어 올해도 각 나라의 문화를 접할 수 있는 어울림 이 있는 공연으로 마무리했습니다. 작년에는 베트남, 올해 Most members of Hanultari entered the Multicultural 는 몽골의 노래와 춤, 악기연주를 선보였습니다. 음악은 세 and Korean Language Education Department for 계인의 공통언어라는 말이 있듯이 다문화 자선음악회를 계 various services including the Korean language 기로 다문화사회의 이해를 돕고 참여와 관심을 끌게 하는 education required by multicultural families. Studying theoretical aspects in the Multicultural and 계기가 되었습니다. Korean Language Education Department, we decided to create the volunteer group at the suggestion of the president, Dong-Min Shin. It has been a year already since we first gathered together in the sense of becominga fenceto support one another. Starting from the agreement ceremony with the Jung-gu Multicultural Center in June 2012, Hanultari now has professors and about thirty freshmen and junior students of the Multicultural and Korean Language Education Department as its members. 다문화한국어학과 교수님을 비롯해 1, 2학년 총 30명 정도가 현재 활동하고 있습니다.
  14. 14. DIC in Global Daejeon Citizen We make a one-year plan for activates in March and followtheplan.Theplanmainlyinclu deswatchingmovies,sportsgamesorKorantrad itionalmusicperformanceswithmulticulturalfa milies.Also,wehelpmulticulturalfamiliesmake kimchiforthewinter,helpthemstudytheKoreanl anguage,participateinmulticulturalevents,and evaluateresearchontheactualconditionsofselfemployedimmigrants. Hanultari plans, prepares and performs 14 03 2년 동안 봉사단 활동을 하면서 기억에 남는 에피소드가 있었다면 말씀해주세요. What was the most memorable episode from Hanultari activities over the last two years? 그동안의 활동들이 모두 특별해 기억에 남는데요. 그중 하나를 꼽 자면 한 필리핀 친구와의 인연입니다. 한국에 온 지 12일밖에 안 된 그 친구와 한국어 봉사를 진행했는데 그 친구 아버지께 전화가 a “Multicultural Charity Concert” once a 왔습니다. 전화로 우리에게 “정말 감사합니다.”라고 말씀하셨는데, year. This year, likelast year, we also had 그 순간 저희 봉사단은 말로 표현할 수 없는 큰 보람을 느꼈습니다. thisconcert with harmony that provided a chance to encounter the culture of other All the activities we’ve done so far were special and c o u n t r i e s . Fo l l o w i n g t h e V i e t n a m e s e unforgettable, but if I were to pick one of them, that performance last year, Mongolian song, dance would be a special friendship with a Filipino friend. and musical instruments were performed in When we helped the Filipino friend who stayed here only this year’s concert. As people say that music 12 days to learn the Korean language, his father called is the common language of people all around us and said, “Thank you very much.” With his phone call, the world, the Multicultural Charity Concert we all felt indescribable worth from our activities. has become a venue to help understand the multicultural society and draw more attention and the interest of many people. 전화로 우리에게 “정말 감사합니다.”라고 말씀하셨는데, 그 순간 저희 봉사단은 말로 표현할 수 없는 큰 보람을 느꼈습니다.
  15. 15. 15 04 그런 진심 어린 말을 듣는다면 It's Global Daejeon Magazine 05 다른 사람을 도우며 ‘자기 성장’을 정말 큰 힘이 되고 행복하겠네요. 한다는 건 정말 멋진 일이네요. 한울타리 봉사단이 생각하는 더 하시고 싶은 말씀 있으시면 봉사란 무엇인가요? 한 말씀 해주세요. Such heartfelt words might give you great encouragement and make you happy. What is the voluntary service that Hanultari is thinking of? That’s great to grow myself while helping others. Do you have anything further to say? 봉사는 ‘자기 성장’이라고 생각합니다. 봉사라 하면 흔히들 남을 위 아직도 주변엔 도움의 손길을 필요로 하는 많은 분들 해 무언가를 하는 것이라 생각합니다. 물론 저희도 그랬고요. 하지만 이 있습니다. 작은 관심이 그들에겐 큰 행복을 가져다 봉사활동을 하면서 세상을 바라보는 눈이 달라졌고, 여러 다문화를 준다는 사실을 알아주셨으면 좋겠습니다. 나 하나쯤 접하다 보니 언어에 욕심도 생겼답니다. 그래서 또 새로운 분야에 도 이 아닌 나부터라는 생각으로 먼저 손 내밀어 보세요. 전하게 됩니다. 봉사는 스스로 나 자신을 만들어 가기 때문에 ‘자기 따뜻함이 돌아올 것입니다. 성장’이라 생각합니다. There are still a lot of neighbors in need. We think voluntary service is “self-growth”. Many often We should realize that a little concern could think that voluntary service is just doing something for make them happy. Don’t hesitate to give them others. Of course, We did as well. Now, however, I am able a hand. Then, your good will would return to to see the world differently and desire to learn foreign you as warm feelings. languages through the voluntary service. The voluntary service has encouraged me to become accomplished in another new area. As such, the voluntary service helps me grow further. voluntary service is “self-growth” 나 하나쯤이 아닌 나부터라는 생각으로 먼저 손 내밀어 보세요. 따뜻함이 돌아올 것입니다.
  16. 16. DIC in Beautiful Daejeon 야 물렀거라! “Aroint tiredness” 외국인에게 색다른 경험, 유성온천 A brand new experience for foreigners, YuseongHot Springs 대전에 온 지 얼마 되지 않은 베트남 유학생 카오 휘엔 장 씨는 “짧은 동안이지만 대전의 평온한 분위기와 잠재된 아 름다움은 저한테 강렬한 인상을 주었습니다.”라고 기자에 게 고백한다. 경영학 석사과정을 위하여 2011년 처음 한국에 왔고, 남 편과 함께 올해 8월에 대전으로 이사왔다. 서울에서 2년 동안 유학 생활을 해본 경험이 있는 카오 휘엔 장씨는 서 울의 능동적인 리듬에 비해 산에 둘러싸여 평온함을 자아 내는 과학도시 대전의 분위기가 사뭇 다르다는 것을 느꼈 다고 한다. 그 차이는 과연 무엇일까? 그리고 장씨가 가장 강렬하게 인상 받았던 것은 무엇일까? “유성구 신성동에 살고 있는 저는 집 근처에 있는 유성온 천이 대전에서 가 본 첫 관광명소입니다. 베트남에는 자연 온천의 목욕탕이 없는데, 유성 온천에서 목욕을 하면 피부 의 촉촉한 느낌이 너무나 좋습니다. 베트남에서 친구들이 오면 꼭 데려가곤 하죠.” 16
  17. 17. 17 It's Global Daejeon Magazine A Vietnamese student, Cao Huyen Trang, who has not been in Daejeon long, confessed, “It has not been long since I came here, but I am very impressed with Daejeon’s tranquil atmosphere and potential beauty.” Ms. Trang came to Korea to pursue a master’s degree in business management in 2011. However, she moved to Daejeon this August due to her personal situation. As she had two years of studying and living experience in Seoul, she could tell the difference between dynamic rhythm of Seoul and the unique air of the science city located in a mountainous region.Now, what could that difference be? Let us talk about what Ms. Trang has felt about the city of Daejeon: “It is located in Yuseong-Gu. The Yuseong Hot Springs near my house was the first tourist attraction I went to in Daejeon. It was a great experience, and I am sure I will be coming to the hot springs again. I strongly recommend people to come and visit the Yuseong Hot Springs!” The Yuseong Hot Springs’ Foot Bath Spa is open from 7a.m. to 11p.m. It is a place for everyone, from elderly women who will take a 30-minute trip by bus early in the morning, to mountain hikers after a long day of hiking, to citizens of Daejeon, to foreign visitors. The average number of people visiting the hot springs is more than 500 people a day during weekdays and amounts to more than 1,000 people during the weekends.
  18. 18. DIC in 18 Beautiful Daejeon Yuseong Spa Medicinal Water for your Health, the Yuseong Hot Springs After keeping your feet immersed in the clear and milky water for 20 to 30 minutes, you feel relaxed, as if your body will melt away. You can see yourself wriggling your toes in the water. It is not difficult to see people with faces flushed as if they all had face massages smiling 건강을 지켜주는 약물, 유성온천 at each other after the footbath. “It is great that there is a place downtown near my house where you can have a somewhat exotic experience for free. It was a bit embarrassing to take off 유성온천 족욕 체험장은 오전 7시부터 오후 11시까지 my socks and put my bare feet into the water at first, but once 누구나 즐길 수 있는 개방된 공간으로 이른 아침에 버 you put your feet into the water, you can feel fatigue disappear 스를 타고 30여 분을 달려오는 할머니부터 산행을 마친 like a miracle,” Ms. Trang commented. Thanks to the 등산객, 시민, 외국인 관광객 등 이곳을 찾는 사람은 하 루 평균 500여 명, 주말에는 1,000여 명에 이른다. 인근 geothermal heat of the volcanic area, it is natural that bathing culture flourished in Yuseong, where hot springs were everywhere. Yuseong’s hot springs boast more 유림공원, 유성 5일장과 함께 온천 관광을 즐길 수 있어, than 60 healthy ingredients,and they are free of heavy 대전의 온천 문화를 제대로 즐기고 싶은 외국인들의 발 metal content. In short, the Yuseong Hot Springs are 길이 입소문을 타고 꾸준히 이어지고 있다. medicinal waters for your health.
  19. 19. 19 It's Global Daejeon Magazine 족욕은 평소 운동부족과 활동량이 많은 사람의 경우 다리 부기를 없앨 수 있고, 숙면과 피로회복에 도움을 준다. 유성온천 족욕장을 찾은 장씨. Actually, Korea’s ruthless weather took Ms. 20~30분 족욕을 마친 장씨의 얼굴이 활짝 핀 복사 꽃처럼 발그레하다. Trang by surprise when she first came to Korea. As the temperature did not drop below 10℃ even “집 근처 도심 속에서 이렇게 이색적인 경험을 무 in winter in Vietnam, Korea’s sauna culture was 료로 할 수 있어 행복합니다. 처음 양말을 벗고 물 속에 맨발을 담그려니 수줍기도 했지만, 막상 발 strange. Most Vietnamese people were used to avoiding the heat because of the hot and humid climate. Now, a woman who experienced a hard 을 담그고 있으면 그동안 쌓인 피로감이 모두 씻 winter for the first time in her life and felt her 겨 내려가는 것 같아요.” soul and body all frozen came toYuseong Hot 족욕은 평소 운동부족과 활동량이 많은 사람의 경 Springs’ Foot Bath Spa. For Ms. Trang ,‘foot bath 우 다리 부기를 없앨 수 있고, 숙면과 피로회복에 in the city’ was a singular experience that came 도움을 준다. 이 밖에도 불균형한 체온을 바로잡아 as a cultural shock. 감기와 같은 질환을 예방하는 데 효능이 있다. 이색 적인 족욕 체험으로 감기 기운마저 싹 달아난 장 씨 The foot bath makesthe swelling of the legs go down for people who do not work out regularly 는 외국인 친구들에게 꼭 소개하고 싶은 명소로서 or are too busy, and helps people sleep well and 유성온천 족욕장을 추천한다며 엄지손가락을 치켜 fight daily fatigue. Furthermore, it is effective 세운다. for balancingand controlling body temperature 화산대 지열의 영향으로 자연 온천이 형성된 유성 to prevent colds and other diseases. Ms. Trang 은 예전부터 유명하다. 60여 종의 몸에 좋은 성분이 raised her thumb to say that she would definitely 함유된 유성온천은 중금속이 검출되지 않은 건강한 온천으로 자부심이 가득하다. 한 마디로 유성온천 은 건강을 지켜주는 약물이다. come and visit the hot springs with her friends again, now feeling healthier than ever with the mysterious foot bath experience.
  20. 20. Global DIC 20 Global etiquette 세계의 젓가락 에티켓 Chopsticks Etiquette of the World 한국, 중국, 일본, 베트남 등 동아시아권을 중심으로 발달한 젓가락 문화. 각 나라마다 젓가락 예절도 가지각색이죠. 자칫 잘못하면 크나 큰 실례를 범할 때도 있습니다. 이것만은 절대적으로 요주의! A culture of chopsticks developed across East Asia, including in Korea, China, Japan and Vietnam. But the etiquette of chopsticks differs in each culture. Improperly used chopsticks could send a rude message and become a source of misunderstanding. The following tips are “Must-Don’ts” for you to keep in mind! 일본 젓가락 예절 금기 사항 ➊ 젓가락에서 젓가락으로 다른 사람에게 음식을 건네는 것 을 금합니다. 일본에서는 시체를 화장하고 난 뒤, 유골을 옆 사람에게 전달할 때 젓가락을 사용해서 옮깁니다. 그래서 JAPAN 식사 자리에서는 젓가락으로 음식을 옮기지 않도록 주의해 야 합니다. ➋ 젓가락으로 요리를 담은 그릇을 끌어당기는 행위도 부정 적입니다. 마치 식사가 귀찮은 것처럼 보이기 때문입니다. 요리가 들어 있는 그릇을 옮길 때에는 반드시 손으로 들어 서 옮겨야 합니다. Japan’s Chopsticks Etiquette Taboos ➊ Yo u s h o u l d n eve r p a ss fo o d u s i n g yo u r chopsticksdirectly to another person’s chopsticks. Traditionally, in Japan, the ashes of a cremated body are passed on to the next person using chopsticks. As a result, foreigners must be careful not to use chopsticks to pass food to another person at the table. ➋ Moving plates using chopsticks is unacceptable as well. This is because such behavior could suggest feelings of listlessness and discontent. Therefore, when moving containers or dishes holding food, you have to use your hands.
  21. 21. 21 It's Global Daejeon Magazine 베트남 젓가락 예절 금기 사항 VIETNAM ➊ 베트남에서도 젓가락으로 음식을 건네는 것을 금합니다. “Chuyen dua (쭈엔 두어)”는 줍다, 습득하다는 의미의 언어로 식사 중에 음식을 젓가락으 로 건네주고 건네받으면 안 된다는 뜻도 가지고 있습니다. 이처럼 젓가락 금기사항에 관한 언어가 있을 정도로 베트남의 식사예절이 엄격합니다. ➋ 식사할 때 밥에 젓가락을 꽂지 말아야 합니다. (한국, 일본, 중국, 베트 남의 공통사항) 밥에 젓가락을 꽂아두는 것은 제사 지낼 때, 망자에게 밥 을 올리는 모양과 비슷하기 때문입니다. Vietnam’s Chopsticks Etiquette Taboos ➊ It is forbidden to pass food using chopsticks in Vietnam as well.The word “Chuyendua” means “to pick up, find and acquire,” implying that food should not be passed to others using chopsticks. Vietnam seems to have strict table manners, to have dedicated words for chopsticks etiquette! ➋ You should never stick chopsticks vertically in a bowl of rice. (This has a similar meaning in most of East Asian countries, including Korea, Japan, China and Vietnam.) Sticking chopsticks vertically into a bowl of rice suggests ancestral rites when the food prepared is served to the spirit of the deceased. 중국 젓가락예절 금기 사항 ➊ 젓가락을 놓을 때 각각의 젓가락을 교차시키는 것도 예의에 어긋나는 행동입 니다. 이는 동석하고 있는 사람들에 대한 부정이라고 생각하기 때문입니다. 옛 날 죄인들이 관청에서 문초받고 자백서에 날인할 때 “X"자를 쓴 데에서 이런 인 식이 유래됐습니다. ➋ 식사 중에 젓가락을 바닥에 떨어뜨리는 것도 실례입니다. 땅속에 잠든 선조 들의 영혼을 놀라게 했다고 생각하기 때문입니다. 실수로 젓가락을 떨어뜨렸을 때는 반드시 젓가락을 주우면서 용서를 빌어야 합니다. China’s Chopsticks Etiquette Taboos ➊ When setting the table, you should not place chopsticks crisscrossed on the table. This is because such a setting may hint at a negative meaning against guests at the table. Such table manners have originated from criminals signing an X as a symbol of confession after going though torture at government offices in the past. ➋ It could also be taken as rudeness to drop your chopsticks at the table. This is because such misconduct is thought to awaken and surprise the spirits of ancestors buried in the ground. When you have dropped chopsticks by mistake, you must make an apology and pick up the chopsticks. CHINA
  22. 22. Global DIC 22 DIC Friends 의 화려한 겨울 Sapporo’s winter splendor
  23. 23. 23 It's Global Daejeon Magazine 일본 최북단에 위치한 홋카이도는 겨울의 도시다. 설경이 아름다운 영화 <러브레터>의 배경이기도 한 이 곳은 겨울에는 온통 눈 덮인 새하얀 대지가 도시의 처음부터 끝까지 이어진다. 하염없이 눈이 흩날리고 초롱초롱한 별로 수놓은 밤하늘 밑에는 수십만 개의 전구와 눈 조각들이 어두운 겨울을 밝히고 있다. 2010년에 대전과 자매결연을 맺은 도시, 삿포로는 홋카이도의 대표적인 관광지이자 경제의 중심을 이루고 있다. A culture of chopsticks developed across East Asia, including in Korea, China, Japan and Vietnam. But the etiquette of chopsticks differs in each culture. Improperly used chopsticks could send a rude message and become a source of misunderstanding. The following tips are “Must-Don’ts” for you to keep in mind!
  24. 24. Global DIC DIC Friends 24 도심을 즐기다 삿포로 시내를 걷다 보면 아름다운 건축물들을 만날 수 있다. 삿포로역 남쪽 출구 앞에 서 있는 JR 타워는 그 위 용부터 관광객의 시선을 사로잡는다. 지상 38층, 높이 173m의 이 타워는 수많은 기업의 사무실을 비롯해 호텔, 잡화점, 옷가게, 미용실 등 즐길 거리가 다양해 작은 도시에 온 듯 그 규모가 방대하다. JR 타워의 백미는 38층에 위치한 전망대로 이곳에 서면 삿포로 시내를 한눈에 감상할 수 있다. 삿포로를 발아래 두고 두 손을 벌리면 마치 구름 위를 걷는 듯한 신비로운 경험을 할 수 있다. 또한 일본의 중요문화재로 등록되어 있는 시계탑 또한 놓쳐서는 안 될 포인트. 유럽의 아름다운 건축물을 연상시 키는 시계탑과 텔레비탑은 삿포로의 아름다운 야경을 만드는데 한 몫 톡톡히 한다. JR 타워와 마찬가지로 텔레비 탑에 올라 내려다보면 삿포로의 아름다운 야경을 감상할 수 있다. 뭐니뭐니해도 삿포로 하면 빠질 수 없는 것, 바로 맥주이다. 삿포로는 맥주박물관을 세워 깨끗하고 신선한 맥주 의 제조공정을 일반인들에게 투명하게 공개하고 있다. 삿포로 맥주의 역사와 원료 등을 영상으로 전시하고 있는 데 처음 방문하는 방문객도 삿포로 맥주를 쉽게 이해할 수 있어 연일 방문객의 발길이 끊이지 않는다. Enjoy the downtown Walking in downtown Sapporo, you can see beautiful buildings. With its splendor, JR Tower, in front of the south exit of Sapporo Station, draws tourists’ attention.This 38-story tower, with a height of 173 meters, boasts offices of a large number of companies, a hotel, a general stores, clothing stores, and beauty shops. You can enjoy various things in JR Tower. At the observatory on the 38th floor, which is the highlight ofthe tower, you can enjoy the stunning view of downtown Sapporo. With your arms outstretched and Sapporo at your feet, you can have a magical experience, feelingas if you walk on the clouds. Also, the clock tower, designated as an important cultural property, is the must-visit tourist site. The clock tower and Sapporo TV Tower, recalling beautiful buildings in Europe, play an important role in creating the gorgeous night scene of Sapporo. As from JR Tower, you can enjoy the beautiful night scene of Sapporo from the TV Tower. When all is said and done, one thing that cannot be missed in Sapporo is the beer. Sapporo has a beer museum to show the clean and fresh beer brewing process to ordinary people. The museum includes videos and images showing the history and ingredients of Sapporo beer, enabling first-time visitors to understand Sapporo beer easily and making this place very popular for tourists.
  25. 25. 25 It's Global Daejeon Magazine 뜨거운 겨울, 삿포로 눈꽃축제 Hot winter, Sapporo Snow Festival 삿포로의 겨울은 여름보다 뜨겁다. 천만이 넘는 관광 Figuratively speaking, Sapporo’s winter is hotter than 객이 찾는 눈꽃축제는 국경을 넘어 해외에서도 그 입 its summer. Sapporo Snow Festival, enjoyed by over ten 소문이 자자하다. 삿포로의 눈꽃축제인 삿포로 유키 마쓰리는 매년 2월 열리는 축제로 1950년 2월 18일 million tourists, is highly renowned not only in the nation but also overseas. Sapporo Yuki-matsuri, the Sapporo Snow Festival, is held in February every year. Begun on 부터 개최되어 그 역사만 해도 60년이 넘었다. February 18, 1950, the festival boasts more than 60 years 1950년대의 일본은 2차 세계대전이 끝난 직후라 피 ofhistory. Back in the 1950s, Japan was impoverished 폐하고 공허한 분위기였다. 이런 분위기를 위로하고 due to World War II. To comfort the woundedhearts of the 자 몇몇 중고생들이 눈을 뭉쳐 형상을 만들어 오도리 nation’s people, several middle and high school students 공원에 전시하기 시작했다. 이렇게 시작한 눈꽃축제 built snow into various shapes and exhibited them inOdori 는 이제 일본인을 넘어 세계인들의 마음을 위로하는 세계적인 겨울축제로 자리 잡았다. 눈꽃축제가 열리 Park. Sapporo Yuki-matsuri, beginning from such good intentions, has become the global winter festival that comforts the hearts of people from the world beyond Japan 면 15m 상당의 얼음조각과 눈으로 만든 다양한 예술 as well. 작품들이 전시되며 밤에는 아름다운 조명으로 수놓 The festival exhibits various works of art made of ice 아 장관을 이룬다. chunks and snow with heights of 15 meters and shows 이렇게 많은 조각품을 만들기 위한 눈은 삿포로 자체 great spectacles with beautiful lights at night. The snow 에서 공수한다. 많은 눈이 내리기로 유명한 이곳에서 with which a lot of the sculptures are made is supplied from 축제가 열리기 몇 개월 전부터 눈을 모아두었다가 축 제에 사용하기 때문에 말 그대로 오리지널 삿포로의 within Sapporo. Since the bulk of the snow for the festival began to be gathered several years before, this is literally the original snow festival of Sapporo. 눈축제다. 삿포로의 하얀 도시를 걷고 있으면 마치 영 Walking in the white city of Sapporo, you feel as if you are in 화 속에 들어와 있는 듯한 착각에 빠진다. 누구나 영 the scene of a movie. The beauty of Sapporo, with its ability 화의 주인공이 될 수 있는 삿포로의 아름다움은 지금 to turn anyone into the hero or heroine of a movie, is always 도 그 자리에서 우리들을 기다리고 있다. waiting for you.
  26. 26. Global DIC 26 QnA DIC Q&A Daejeon International Center Q&A 1 대전광역시 국제교류센터 어떤 기관인가요? What exactly is the Daejeon International Center? 대전광역시 국제교류센터는 대전시에 거주하는 외국인의 정착과 문화적응의 지원, 각종 정보제공 및 편의를 도모하고, 시민의 국제화와 민간기구의 국제화 역량을 강화함으로써 국제도시로서 대전의 위상을 높이기 위해 설립된 국제교류 기관입니다. The Daejeon International Center was founded as an organization to promote international exchanges in order to strengthen the city of Daejeon’s status as an international city by supporting the globalization of citizens and local community organizations in the city of Daejeon. Our services include providing assistance and information to foreigners settling and adapting to life in the city. 2 대전광역시 국제교류센터에서는 외국인들에게 어떤 도움을 지원해주십니까? What kind of services does the DIC provide for foreigners? 대전광역시 국제교류센터는 다음과 같이 외국인들에게 다양한 방면으로 도움을 주고 있습니다. •외국인들 간의 교류를 위한 모임, 시민과 외국인 간의 모임, 회의. 세미나 활동 등을 위한 회의실 대여 •무료 한국어 강의실 운영과 한복 무료 대여 •대전을 방문하는 외국인 및 거주 외국인에게 생활정보 및 관련 책자 무료 지급. •대전에서의 생활고충 혹은 불편한 점, 각종 민원이 들어오면 관계 기관으로의 연결 •외국인 커뮤니티 구축비용 및 활동비용의 후원금 지원 등 We provide a wide variety of services for our community. A few of which include: •Free space for events such as meet-ups, conferences, seminars, etc for both Korean and foreign Daejeon residents •Free Korean classes and Hanbokrental •Free informational booklets and brochures on living information and related issues for foreigners •Administrative directory and counseling offered for issues such asliving difficulties, civil complaints, concerns, etc •Support and funding for foreign community groups, etc
  27. 27. 27 3 It's Global Daejeon Magazine 4 한국어교실은 언제 운영되며 어떻게 신청해야 하나요? When are your Korean classes available DIC에서 자원봉사를 하고 싶은 시민은 어떤 방법으로 신청하면 되나요? How can citizens and what is the process for application? interested in serving their 한국어교실은 국제교류센터에서 일 년에 4번, 3개월 단위로 진행되고 community 있으며 수시로 모집합니다. 그러므로 학기 중이라 할지라도 수강이 가 apply tovolunteer with the 능합니다. 단, 2014년부터 한국어교실은 토요일에만 운영할 예정입니 DIC? 다. 평일에는 대전시민을 위한 한, 중, 일, 베트남어 스터디 그룹을 운영 할 예정입니다. 한국어교실은 직접방문하거나 또는 홈페이지에서 작성 대전국제교류센터는 시민과 외국인이 어울 한 신청서를 메일로 송부하면 참여할 수 있습니다. (www.dicc.or.kr > 프 리는 소통의 장입니다. 그렇기 때문에 외국 로그램 > 한국어교육 > 한국어교실 신청서 다운로드 후 dicc@dicc.or.kr 인을 위해 봉사하고 싶은 대전시민은 누구 로 송부) 나 자원봉사자로 지원할 수 있습니다. 외국인 Korean classes are available 4 times a year, in 3-month long semesters, and are offered free of charge. Applications are accepted on a rolling basis throughout the year. Korean classes in 2014 are scheduled to be offered only on Saturdays, as the DIC is planning to host a variety of foreign language study groups during weekdays based on interest You may apply for the classes in person at the DIC office or download the application on our website: www.dicc.or.kr (Program > Korean classes > Download Korean class application), and email the completed application to dicc@dicc. or.kr 과 친구가 되고 싶은 대전시민, 대전시민과 5 친구가 되고 싶은 외국인은 누구나 환영합니 다. 홈페이지를 통해 자원봉사 신청서를 작성 하신 후, dicc@dicc.or.kr 로 송부하시면 참여 할 수 있습니다. 자원봉사 가능한 시간, 항목 등을 자유롭게 정해서 신청해 주세요. 다양한 이벤트와 행사가 대전시민의 자원봉사를 기 다리고 있습니다. The DIC aims to promote a sense of well-being and good spirit by providing an opportunity for foreign and national residents alike to contribute to their community.Applications are open to all residents of the city of Daejeon and we welcome all Daejeon citizens to participate. Applications are available for download at www.dicc.or.kr Please submit completed applications to Volunteers will have the opportunity to participate in both DIC and Daejeon City Hall hosted and sponsored events. 한국어교실 시간표는 어디에서 찾을 수 있습니까? When can I find the schedule for DIC operated Korean classes? 각 분기별 한 달 전에 다음 학기의 시간표를 홈페이지, 문자 혹은 E-mail을 통해서 공고하고 있습니다. Newly confirmed Korean class schedules are updated regularly on the DIC website. Previously registered students have the option of receiving email and/or text message updates. * 2014년 1/4분기 한국어교실 시간표 / * 2014 1/4 QUARTER KOREAN CLASS SCHEDULE 수준(LEVEL) 요일(DAY) 시간(TIME) 시작일&종료일 (START&END DATE) 한국어 Ⅰ KOREAN Ⅰ 한국어 Ⅱ KOREAN Ⅱ 한국어 Ⅲ KOREAN Ⅲ TOPIK 중급 TOPIK INTERMEDIATE TOPIK 고급 TOPIK ADVANCED 토 SATURDAY 12:20 ~ 14:00 1/11 ~ 3/29 토 SATURDAY 10:00 ~ 11:40 1/11 ~ 3/29 토 SATURDAY 14:20 ~ 16:00 1/11 ~ 3/29 토 SATURDAY 13:00 ~ 14:40 토 SATURDAY 15:00 ~ 16:40 강사(INSTRUCTOR) 강의실(CLASSROOM) 교재(BOOK) 박미자 Park, Mi Ja 제1강의실 Classroom1 조정남 Cho, Jung Nam 조정연 Cho, Chung Yeon 제1강의실 Classroom1 서강한국어 1A Sogang Korean 1A 서강한국어 1B Sogang Korean 1B 서강한국어 2A Sogang Korean 2A 1/11 ~ 3/29 최영숙 Choi, Young Sook 제2강의실 Classroom2 1/11 ~ 3/29 이윤희 Lee, Yoon Hee 제2강의실 Classroom2 제1강의실 Classroom1
  28. 28. Global DIC Global etiquette 28 128년간 이어온 배재정신으로 인재양성의 더 큰 그릇이 되겠습니다! “최고(最古)의 대학에서 최고(最高)의 대학으로” 배재학당이 경영하는 배재대학교는 ‘크고자 하거든 남을 섬기라’ 당훈 아래 는 수많은 민족의 선각자들을 배출해 오고있습니다. 1885년부터 128년간 이어온 배재정신은 바로 21세기가 요구하는 시대정신이자 지켜야 할 사명입니다. 배재대학교는 ‘나눔과 섬김’ 실천하는 인재양성에 더 큰 그릇이 되겠습니다. 을 302-735 대전광역시 서구 배재로 155-40(도마동) TEL 042)520-5114 FAX 042)533-7354 www.pcu.ac.kr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