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ccessfully reported this slideshow.
We use your LinkedIn profile and activity data to personalize ads and to show you more relevant ads. You can change your ad preferences anytime.

마음 말하기 연습

2,384 views

Published on

Published in: Education
  • Be the first to comment

마음 말하기 연습

  1. 1. 마음 말하기 연습나와 당신, 세상을 이어주는 소통의 시작
  2. 2. 진정한 소통은 작은 장애물을 제거하는 데부터 시작됩니다
  3. 3. 진정한 소통은 작은 장애물을 제거하는 데부터 시작됩니다지는마시고책상위를 깨끗하게 비우…휴대폰을 치우…덮어주세요지는마시고
  4. 4. 김재원출생 1967년 7월 11일나이 47세 (만45세)소속 KBS 아나운서데뷔 1995년 KBS 21기 공채 아나운서종교 기독교아나운서"말하지 않고는 마음을 전할 수 없어말로 표현해봅니다. 그 말이 내 마음을 충분히 전하는 그런 사람이 되고싶습니다. 마음과 마음이 통한다면세상은 훨씬 아름답습니다. 마음을들려준다면, 마음을 읽어준다면 우리 삶은 꽤 괜찮을 것입니다."
  5. 5. 대화소통언어공감MC청중격려인생마음믿음
  6. 6. 대화
  7. 7. 습관“너 요새 몇 등하냐?”아들에게 대화를 시도했습니다 공부하고 있는 아들에게 물었습니다 "그래공부하는 구나" 아들이 답합니다 "왜요 아빠?"의아해 하는 아들 앞에서 망설이다가 결국 입을 열었습니다 "너 요새 몇등하냐?" 대화도 연습이 필요합니다 세월이 쌓여야 합니다 습관이 되어야 합니다 연습과 세월없이 습관이 안된 대화는 결국 상대의 약점을 건드리게 합니다
  8. 8. 상황인지 통제력소통의 중심<무한도전>의 봉우리에는 유재석씨가 있습니다. 예능천하의 지존으로 리얼 버라이어티의 집단체제를 통해 성장한 인물입니다. 유재석이 돋보이는이유는 바로 구성원들의 소통의 중심에 있다는 점 버라이어티의 복합 요소가운데 리얼리티를 보여주는 것이 바로 구성원간의 소통입니다
  9. 9. 소통
  10. 10. 밥과 같다소통.1굶고 있을 때 밥 안주면 평생 원수가 됩니다.말하고 싶을 때 들어주지 않으면 비슷한 일이 생깁니다
  11. 11. 70%소통.2언어학자들은 우리가 아무리 귀 기울여서 들으려고 애쓴다 하더라도 다른사람의 말을 70%이상 이해하기 힘들다고 합니다. 인간 소통에는 근본적인한계가 존재합니다. 한계를 극복하기 위해 마음을 봅니다.
  12. 12. 애니어그램소통.3MBTIDISC자기자신을 이해하기 위한 도구애니어그램 : 인간학의 일학으로인가유형을 아홉가지로 나누는 분석법MBTI : 일상생활에 활용할 수 있도록 고안된 자기보고식 성격유형지표DISC : 인간의 성격을 구성하는 핵심 네 개 요소주도형Dominace사교형influence신중형Conscientiousness안전형steadiness
  13. 13. 나의관점 / 너의관점소통.4나는 누구에게 말하고 있습니까?나는 무엇을 말하고 있습니까?나는 적절한 때에 말하고 있습니까?나는 어떤 환경에서 말합니까?나는 왜 말하고 있습니까?나는 어떻게 말하고 있습니까?내가 말하는 상대방은 나를 어떻게 봅니까?상대방은 무엇을 듣고 싶어합니까?상대방에게 그 시간은 어떤 시간입니까?상대방은 지금 어떤 환경에 있습니까?상대방은 왜 듣고 있습니까?상대방은 어떻게 듣고 있습니까?누가.무엇을.언제.어디서.왜.어떻게.
  14. 14. 소통게임소통.5조를 나눈다조원 모두에게 백지를 나눠준다팀 대표를 뽑아 시작대표가 뒤를 돌아 종이를 찢거나 접습니다각 과정마다 말로 설명 합니다명령 동작은 10회를 넘어야 합니다이어서 조원들이 들은 명령동작에 따라 접거나 찢거나 행동을 따라합니다가장 팀 대표의 것과 비슷한 결과물이 나오는 팀이 이기는 게임입니다질문하는 목적은 답을 듣기위해서 궁금증을 해결하기 위해서입니다보이는것과 들리는것과 알고있는것을 말하는것은 의미가없습니다상대방의 궁금증을 해결하는 답을 하십시요
  15. 15. 언어
  16. 16. 음치,박치,말치?말치음악시간 일명 삑사리 선생님 마저 웃어버린 사건 그이후 노래는 즐겁지않은 것, 말 한마디의 실수, 혹은 대중 앞에서 얼어버린 굴욕감으로 괜한 굴레에 갇혀있는 사람들이 있습니다. 이 글이 그들을 언어의 굴레에서 해방시키는 역할을 했으면 좋겠다 음치, 몸치, 박치, 기계치는 있어도 말치라는말은 없습니다 이제 스스로를 해방시키십시오 말은 못하는 것이 아닙니다그냥 원래 다 다르게 하는 것일 뿐입니다
  17. 17. 살아숨쉬는 언어꽃 VS 독언어는 때로는 꽃다발이고 치료약이지만 때로는 칼이고 독약입니다. 똑같은 물을 먹고 자란 젖소와 뱀이 있어도 젖소는 우유를 만들고 뱀은 독을 만듭니다. 마찬가지로 같은 세상에서 같은 정보를 받아 같은 언어를 사용하는 사람들도 누구는 약을 만들고 누구는 독을 만듭니다. 언어는 살아 숨쉬는 역동적인 생명체 입니다. 약이나 꽃을 만드시겠습니까? 독이나 칼을 만드시겠습니까?
  18. 18. 언어는 별고이관상어 중 고이라는 잉어과 민물고기가 있습니다 이녀석은 참 신기한 놈입니다. 작은 어항에서는 5센티~8센티정도밖에 자라지 않습니다 그런데제법 큰 수족관에서는 15센티~20센티 정도까지 자랍니다. 더 기가 막힌 것은 강물에 놓아 키우면 1미터를 울쩍넘어 120센티까지 자라기도 한답니다.자신이 사는 세계의 넓이에 맞춰 자기 몸을 키운다는 것입니다 / 언어도 그렇습니다. 내가 사는 언어세계의 넓이에 따라 내 언어통의 크기가 정해집니다.
  19. 19. 언어는 별짓다건축현장에서 같은 일을 하고 있는 사람들에게 물었답니다. " 무엇을 하고있습니까?" 한사람은 "벽돌을 쌓고 있습니다", 옆에 사람은 "벽을 만들고 있습니다", 다음 사람이 대답 했습니다 "집을 짓고 있습니다" / 사람의 머리에는 5~6만개의 단어가 저장되어있다고 합니다 그 단어 하나하나는 별과 같이 엄청난 정보와 가능성을 담고 있습니다 6만개의 별로 벽돌을 쌓으시겠습니까? 벽을 만드시겠습니까? 집을 지으시겠습니까?예로부터 정성과 심혈을 기울여 무엇인가를 만드는 작업을 할때 짓다라는동사를 사용하였습니다 집을 짓다/옷을 짓다/밥을 짓다/농사를 짓다/글을짓다 등입니다 내 그물 안에 있는 6만개의 별로 정성스레 말을 짓고 싶습니다
  20. 20. 공감
  21. 21. 친구삭제unfriend2009년 영국의 옥스퍼드가 선정한 올해의 단어 "unfriend"2010년 미국 ABC방송의 한 토크쇼 진행자는 11월 17일을 nationalUnfriend Day로 제정 주장 사이버 공간에서 의미 없는 친구를 지워버리자는 이야기 지워야할 친구 유형 목록까지 나왔는데 어머니와 과거 이성친구가 상위권소통의 불편함 공감되지 않는 이야기누군가에 의해 내가 "unfriend" 된다는 것
  22. 22. 이 책을 읽고
  23. 23. 1.화려한 화술은필요 없다상대방을 진심으로 보려하고 내 마음을 진심으로 전하려고 한다면 말을 더듬더라도 두서 없이 이야기 하더라도 전해질 것입니다
  24. 24. 2.누구보다도 언어를사랑하는 아나운서의 언어이야기이 책을 읽으면서 계속 느낄 수 있었던 것은 김재원아나운서가 아나운서라는 직업 MC자리 이런 것보다 그 속에 속에 중심에 자리하고 있는 인간의언어, 말을 사랑하고 있고 아끼고 있는지 느낄 수 있는 책이었습니다
  25. 25. 3.당신의인생을MC처럼살아라!저는 내 삶의 MC가 되고 싶습니다인생은 영화라고, 드라마라고, 연극이라고말해도 제게는 인생이 한편의 프로그램입니다혹시 당신의 인생을 출연자처럼 살고 있지는 않습니까?방청객처럼 바라만 보고 있지는 않습니까?진행자가 되어 삶을 이끌어 나가십시오물론 당신의 삶에는 원하는 출연자만 나오지 않습니다혹시 삶의 무게가 느껴질때는 어떻게 하냐고요?MC에게는 스튜디오 위 조정실에 PD가 있습니다무선 이어폰을 달고 그의 이야기를 듣습니다인생에도 PD가 있습니다하나님이 계시고, 멘토가 있고, 인생 스승이 있습니다그분들을 의지하면 됩니다이제 당신의 인생에 MC가 되십시오당신의 인생이 더욱 빛날 것입니다저도 그리하겠습니다
  26. 26. 4.말하기를 두려워하는 사람들에게‘말은 각자의 날것 그대로 의미가있기에 못하는 것이 아니다.그냥 원래 다 다르게 하는 것일뿐.’’
  27. 27. 꾸미지 않고, 덧붙이지않고, 마음에서 숙성된담백한 언어로 말하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