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ccessfully reported this slideshow.
We use your LinkedIn profile and activity data to personalize ads and to show you more relevant ads. You can change your ad preferences anytime.

대신리포트_모닝미팅_140902

1,702 views

Published on

Published in: Economy & Finance
  • Be the first to comment

  • Be the first to like this

대신리포트_모닝미팅_140902

  1. 1. 2014년 9월 2일 화요일 투자포커스 중국 8월 PMI지수 둔화, 정책적 유동성 단기 조정 영향 - 9월 1일 발표된 중국 8월 PMI지수 둔화 원인은, 2012년 7월과 마찬가지로 경기 회복 국면에서 실시되는 통화정책 및 일부 유동성 조정 영향, 즉 7월 신규대출증가액 감소폭 확대 영향 - 7월 신규대출액 감소 원인은 월별 평균치 조정(6월 신규대출 급증) 및 은행 건전성 향상(인민은행 홈페이지에 원인 게재)에 따른 비은행 대출 감소 영향 - 단, 인민은행의 지속적인 유동성 완화정책 발표 및 8월 상반기 은행 대출액을 감안하면 8월 신규대출액 약 6,000~7,000억 위안으로 정상 수준 예상. 성연주. 769.3805 cyanzhou@daishin.com 산업 및 종목 분석 삼성중, 삼성엔지니어링과의 합병 효과 - 투자의견 매수, 목표주가 36,000원 유지 - 단기로는 삼성엔지니어링 적자 Project에 의한 실적 우려 증가 - 장기적으로는 해양플랜트 시너지 효과 기대 전재천. 769.3082 jcjeon7@daishin.com 기계업(항공산업)- 민수시장의 확대로 한국항공우주의 매력상승 - 투자의견 매수, 목표주가 44,000원 유지 - 헬기, 전투기 개발사업 외에 기체부품과 MRO(항공정비사업) 사업의 확대로 외형과 수익성이 동시에 성장 - 동사는 에어버스 A350XWB Wing Rib의 Tier 1 밴더, 보잉 B787 동체의 Tier 2 밴더로 참여 - 2020년에는 2조원 이상의 기체부품 매출 달성할 것으로 예상(2014년 800십억원 전망) - 정부에서 진행하는 MRO 클러스터 조성산업 프로젝트의 주축 업체로 참여하여 장기적으로 완제기의 개발, 제작, 납품부터 유지보수까지 가능한 종합 항공업체로 거듭날 전망 이지윤. 769.3429 leejiyun0829@daishin.com
  2. 2. 2 투자포커스 중국 8월 PMI지수 둔화, 정책적 유동성 단기 조정 영향 성연주 02.769.3805 cyanzhou@daishin.com 중국 8월 PMI지수 둔화 원인- 7월 금융기관의 정책적 유동성 단기 조정 9월 1일 발표된 8월 통계국 및 HSBC PMI지수는 전월대비 각각 0.6%p, 1.5%p 하락한 51.1%, 50.2%이다. 5월~7월 PMI지수가 상승세를 지속해왔던 상황에서 8월 지표 부진은 갑작스러운데, 과연 원인은 무엇인가? 특히 당월 경제지표 중 가장 먼저 발표되는 HSBC PMI지수 잠정치는 전월 실물지표 발표 시기와 비슷하기 때문에 전월 경제지표의 영향이 크다. 이는 2012년 7월과 비슷한데, 8월 HSBC PMI지수 잠정치는 미니 통화정책 기대 속에서 예상밖의 7월 신규대출 급감에 따른 경기 둔화 우려로 전월대비 큰폭으로 하락했다. 7월 신규대출증가액 둔화폭이 확대된 원인(3,852억 위안, 6월 1조800억 위안)은 인민은행 및 상업은행의 의도적인 유동성 조절 영향이 크다. 이례적으로 유동성 지표 발표 직후 인민은행은 홈페이지에 지표 둔화 원인에 대해 게재한 점을 봐서도 알수 있다. 첫째, 6월 신규증가대출액 급증에 따른 월별 평균치 조정이다. 실제 6월~7월 합산으로 보면 적정한 수준인 것을 알수 있다. 둘째, 은행 건전성을 높이기 위한 조치이다. 지난 5월 16일 발표된 ‘127문건’에서 비은행대출인 인수어음 등이 자본계정에 포함되면서 은행간 대출이 일부 제약을 받게 됐다. 이에 따라 6월 늘어난 인수어음은 7월 일시적으로 감소했다. 중국 8월 유동성 지표 정상화에 따른 경기 안정적 기조 유지 이와 같이 7월 금융 정책에 따른 은행의 단기 대출 조정 영향이 컸기 때문에, 8월 신규대출액은 정상화될 것으로 예상된다. 지난 8월 1일~22일까지 4대 은행 신규대출액은 약 1,260억 위안을 상회했는데, 4대 은행 신규대출액이 전체에서 약 30%~40%정도 차지하고 3주차부터 대출 증가폭이 확대되는 점을 감안하면 8월 신규대출액은 약 6,000 ~7,000억 위안 정도로 예상된다. 이는 5년간 8월 평균치(5,838억 위안)를 상회하고 작년 동기대비(2013년 8월 7,113억 위안) 비슷한 수준이다. 그리고 인민은행은 지속적인 추가 유동성 확대 정책을 발표했다. 지난 27일 인민은행은 농촌지원 은행에 200억 위안 재대출 실시 및 1%p 정도의 우대금리 인하를 실시했다. 이번 정책은 상반기 실시한 재대출(3월 500억 위안) 및 두번의 차별적 지준율(각각 약 500억 위안) 등 정책 대비 규모는 작지만 추가적인 유동성 공급 확대 정책이 지속될 가능성을 높여줬다. 따라서 7월 중순에 실시한 차별적 금리인하 및 재대출 정책과 맞물려 8월 신규대출액이 예상에 부합한다면 8월~9월부터 실물 경제지표도 반등할 것으로 예상된다. 그림 1. 8월 PMI지수 전월대비 둔화 그림 2. 2012년과 마찬가지로 전월 신규대출 감소에 따른8월 HSBC PMI지수 둔화 자료: Wind, 대신증권 리서치센터 자료: Wind, 대신증권 리서치센터
  3. 3. 3 Issue & News 삼성중공업 (010140) 삼성중, 삼성엔지니어링과의 합병 효과 전재천 769.3082 jcjeon7@daishin.com 투자의견 BUY 매수, 유지 목표주가 36,000 유지 현재주가 (14.09.01) 28,950 조선업종 1) 투자포인트 - 투자의견 매수, 목표주가 36,000원 유지 - 단기로는 삼성엔지니어링 적자 Project에 의한 실적 우려 증가 장기적으로는 해양플랜트 시너지 효과 기대 2) 합병에 따른 기대 효과 : 단기로는 부정적, 장기로는 긍정적 - 단기로는 삼성엔지니어링 적자 Project에 의한 실적 우려 증가 장기적으로는 해양플랜트 시너지 효과 기대 - 장기적으로 합병에 따른 시너지 효과 기대 * 선박 건조 뿐만 아니라 육상, 해양 플랜트 EPC를 모두 제공 가능한 국내 유일한 업체 탄생 * 삼성중의 해양플랜트 역량과 삼성엔지니어링의 육상플랜트 역량의 시너지 기대 * 두 회사 모두가 부족해 보완하려고 하는 해양플랜트의 기본 설계 기술에 대해 합병 법인 차원에서의 기술 습득이 훨씬 용이할 것 * 다만, 합병에 따른 시너지 효과를 확인하기까지는 오랜 시간 소요될 것 * 한편, 합병으로 경쟁력을 가질 것으로 생각하는 해양생산 Project는 당장은 침체인 상황 * 또한, 두 회사 모두 매출 성장에 대한 기대가 약한 상태인데 이를 서로 보완하지는 못함 - 단기적으로 삼성엔지니어링의 일부 적자 Project에서 예상되는 추가 손실 우려가 삼성중으로 전이 * 2개의 저 수익공사(Takreer Carbon Black, Yanbu Power #3)에 대한 추가 손실 우려 있음 * 2개 Project의 공정진행율(2Q 말 기준)이 각각 52%, 11%이며 완공일이 2016년 초와 2017년 말인 점을 감안 시, 추가 충당금을 쌓는다면 2016년 말 이전일 것 * 합병 시, 이들 Project에서 향후 발생할 손실에 대한 우려가 삼성중공업으로 전이 예상 3) 합병 일정과 기타 사항 - 합병 주요 일정 : 합병기일 : 2014.12.1일 / 신주의 상장예정일 : 2014.12.15일 * 주주확정 기준일 : 9월 22일 / 임시주총 : 10월 27일 오전 9시 * 주식매수 청구기간 : 10월 27일~11월 17일 * 주식 매수 청구권 행사 가액 : 삼성중공업 27,003원 / 삼성엔지니어링 65,439원 - 삼성중공업에 대한 주식 매수 청구 행사 가액이 27,003원임을 감안 시, 9월 18일 이전 매수자에 한해서는 주가 하방이 확보되어 있는 셈 영업실적 및 주요 투자지표 (단위: 십억원, 원 , %) 2012A 2013A 2014F 2015F 2016F 매출액 14,489 14,835 13,881 13,778 13,490 영업이익 1,206 914 312 697 676 세전순이익 1,045 819 405 741 711 총당기순이익 796 632 326 568 544 지배지분순이익 796 632 326 568 544 EPS 3,449 2,738 1,413 2,459 2,357 PER 11.2 13.9 20.5 11.8 12.3 BPS 22,869 25,308 26,360 28,586 30,848 PBR 1.7 1.5 1.1 1.0 0.9 ROE 16.0 11.4 5.5 8.9 7.9 주: EPS와 BPS, ROE는 지배지분 기준으로 산출 / 자료: 삼성중공업, 대신증권 리서치센터 KOSPI 2067.86 시가총액 6,688십억원 시가총액비중 0.54% 자본금(보통주) 1,154십억원 52주 최고/최저 45,550원 / 25,200원 120일 평균거래대금 506억원 외국인지분율 22.54% 주요주주 삼성전자 외 10인 24.32% 국민연금공단 5.05% 주가수익률(%) 1M 3M 6M 12M 절대수익률 3.0 2.8 -9.2 -26.7 상대수익률 3.3 -0.8 -13.1 -31.7 -50-40-30-20-10010201823283338434813.0913.1214.0314.06(%)(천원)삼성중공업(좌) Relative to KOSPI(우)
  4. 4. 4 In-depth Report 한국항공우주 (047810) 민수시장의 확대로 한국항공우주의 매력상승 이지윤 769.3429 leejiyun0829@daishin.com 투자의견 BUY 매수, 유지 목표주가 44,000 유지 현재주가 (14.09.01) 37,000 기계업종 투자의견 매수, 목표주가 44,000원 유지 - 군용헬기, 전투기 개발사업 외에 기체부품과 MRO(항공정비사업) 사업의 확대로 외형과 수익성이 동시에 성장 - 동사는 에어버스 A350XWB Wing Rib의 Tier 1 밴더, 보잉 B787 동체의 Tier 2 밴더로 참여 - 2020년에는 2조원 이상의 기체부품 매출 달성할 것으로 예상(2014년 800십억원 전망) - 정부에서 진행하는 MRO 클러스터 조성산업 프로젝트의 주축 업체로 참여하여 장기적으로 완제기의 개발, 제작, 납품부터 유지보수까지 가능한 종합 항공업체로 거듭날 전망 대한항공, 한국항공우주의 기체부품 수주 증가의 배경 - 동북아 여객수요 증가에 따라 보잉과 에어버스의 중대형 민항기 수주잔고 사상최고 기록 중  연료효율이 높은 보잉과 에어버스의 신규모델로 노후기 교체  아시아 항공회사들의 항공기 주문 증가 - A350XWB, B787 국제공동개발(Risk Sharing Partners) 프로젝트에 참여하며 구조물 납품업체로 선정 - 항공기 모델별로 대한항공, 한국항공우주가 납품하는 경로와 구조물 부위가 다르기 때문에 두 업체는 동반성장 가능 2016년 이후 MRO(항공기 정비산업) 사업의 활성화 - 정부는 “항공정비산업 기본계획”을 통해 2020년까지 항공정비 서비스 연간 매출액 4조원, 세계시장 점유율 5%까지 확대하는 목표를 구축  국내 MRO 전문 업체의 부재로 인한 외화유출을 막고  아시아지역의 민수 MRO 서비스 산업 급성장에 대응하기 위함 - MRO 기술을 보유하고 있는 한국항공우주와 대한항공이 주축이 되어 지자체와 사업 진행 중 - 기체부품과 함께 장기적으로 한국항공우주 매출 증가에 기여할 것으로 전망 영업실적 및 주요 투자지표 (단위: 십억원, 원 , %) 2012A 2013A 2014F 2015F 2016F 매출액 1,535 2,016 2,314 2,900 3,600 영업이익 126 125 164 214 279 세전순이익 91 92 136 182 232 총당기순이익 74 90 107 143 182 지배지분순이익 74 90 107 143 182 EPS 760 924 1,101 1,466 1,870 PER 34.0 31.4 33.6 25.2 19.8 BPS 9,106 9,864 10,771 12,044 13,722 PBR 2.8 2.9 3.4 3.1 2.7 ROE 8.6 9.7 10.7 12.8 14.5 주: EPS와 BPS, ROE는 지배지분 기준으로 산출 자료: 한국항공우주 대신증권 리서치센터 KOSPI 2067.86 시가총액 3,607십억원 시가총액비중 0.29% 자본금(보통주) 487십억원 52주 최고/최저 37,000원 / 24,800원 120일 평균거래대금 105억원 외국인지분율 14.84% 주요주주 한국정책금융공사 26.41% 삼성테크윈 10.00% 주가수익률(%) 1M 3M 6M 12M 절대수익률 4.8 16.0 17.8 37.0 상대수익률 5.1 11.9 12.8 27.7 -15-10-505101520253035182022242628303234363813.0913.1214.0314.06(%)(천원)한국항공우주(좌) Relative to KOSPI(우)
  5. 5. 5 매매 및 자금 동향 ▶ 투자주체별 매매동향 (유가증권시장: 순매수 금액) (단위: 십억원) 구분 9/01 8/29 8/28 8/27 8/26 09월 누적 14년 누적 개인 23.4 20.9 -79.2 -74.9 -128.3 23 -910 외국인 63.9 155.0 127.4 50.9 100.9 64 8,192 기관계 -77.3 -121.6 -31.8 43.9 38.7 -77 -5,983 금융투자 -112.3 -135.9 -27.7 65.9 50.2 -112 -3,212 보험 3.9 14.3 -2.3 3.9 4.7 4 690 투신 -4.7 -30.4 -52.5 -32.5 -80.4 -5 -3,653 은행 -5.8 -1.2 9.1 -18.6 -21.1 -6 -1,638 기타금융 1.5 -3.0 -1.2 -0.1 -0.7 1 -640 연기금 1.2 8.1 7.5 27.0 65.1 1 3,671 사모펀드 42.6 28.0 36.6 -14.5 23.2 43 -425 국가지자체 -3.7 -1.5 -1.4 12.7 -2.2 -4 -775 자료: Bloomberg ▶ 종목 매매동향 유가증권 시장 (단위: 십억원) 외국인 기관 순매수 금액 순매도 금액 순매수 금액 순매도 금액 삼성전자 18.9 현대중공업 11.3 삼성엔지니어링 13.9 삼성전자 43.2 삼성엔지니어링 17.4 삼성생명 10.4 삼성생명 12.9 SK하이닉스 17.6 삼성SDI 12.7 SK하이닉스 9.2 KT 10.3 현대차 8.9 현대차 12.7 호텔신라 5.9 삼성중공업 8.7 현대모비스 7.9 삼성중공업 12.2 대상 5.9 GS건설 5.4 S-Oil 7.6 LG전자 9.2 삼성전기 4.8 제일기획 5.0 대상 6.5 현대모비스 8.8 GS건설 4.7 한전KPS 4.5 한국전력 5.3 LG유플러스 5.2 LG생활건강 4.7 삼성물산 4.5 현대제철 5.2 현대미포조선 5.2 GKL 3.7 LG이노텍 4.5 현대미포조선 5.0 KB금융 5.1 제일기획 2.9 LF 3.4 LG화학 5.0 자료: KOSCOM 코스닥 시장 (단위: 십억원) 외국인 기관 순매수 금액 순매도 금액 순매수 금액 순매도 금액 다음 5.3 아이리버 1.4 에스엠 4.7 창해에탄올 6.4 서울반도체 3.6 와이지엔터테인먼트 1.3 와이지엔터테인먼트 4.2 컴투스 3.8 게임빌 2.9 하림홀딩스 1.1 농우바이오 1.4 덕산하이메탈 3.7 메디톡스 2.9 신원종합개발 1.0 서울반도체 1.3 이지바이오 3.7 파라다이스 2.4 세운메디칼 0.9 넥슨지티 1.1 메디톡스 3.7 컴투스 2.1 넥슨지티 0.8 메디포스트 0.7 덕신하우징 3.5 에스엠 1.8 드래곤플라이 0.8 다산네트웍스 0.7 파라다이스 2.1 CJ E&M 1.4 실리콘웍스 0.8 SM C&C 0.6 코나아이 1.7 KT서브마린 1.2 위메이드 0.7 경창산업 0.6 삼목에스폼 1.3 SBS콘텐츠허브 0.9 동서 0.7 효성오앤비 0.5 KH바텍 1.2 자료: KOSCOM
  6. 6. 6 ▶ 최근 5일 외국인 및 기관 순매수, 순매도 상위 종목 외국인 (단위: %, 십억원) 기관 (단위: %, 십억원) 순매수 금액 수익률 순매도 금액 수익률 순매수 금액 수익률 순매도 금액 수익률 삼성전자 246.8 0.3 호텔신라 83.7 -10.0 SK텔레콤 39.9 1.3 삼성전자 253.5 0.3 현대차 86.5 2.7 GKL 55.6 -4.3 우리금융 35.9 -0.4 SK하이닉스 68.1 -4.7 KB금융 47.9 1.1 아모레퍼시픽 40.8 -5.3 제일기획 33.6 1.9 POSCO 40.3 -2.0 현대모비스 47.3 2.3 SK텔레콤 33.9 1.3 KT 33.2 1.4 현대차 34.5 2.7 삼성전자우 46.5 4.5 KT&G 27.7 -1.2 GKL 29.4 -4.3 현대제철 32.4 -1.8 신한지주 42.6 0.8 우리금융 25.3 -0.4 기업은행 25.2 2.7 현대모비스 27.6 2.3 POSCO 39.7 -2.0 현대중공업 21.2 5.1 세아베스틸 22.0 -5.8 LG전자 26.6 3.0 LG전자 38.6 3.0 기업은행 18.6 2.7 삼성생명 21.7 -0.5 SK이노베이션 25.2 -1.6 기아차 34.4 2.4 베이직하우스 15.2 0.5 롯데쇼핑 19.9 2.8 롯데케미칼 21.4 0.9 LG디스플레이 33.7 0.3 제일기획 15.2 1.9 삼성중공업 19.8 8.6 현대글로비스 20.9 -6.9 자료: KOSCOM 자료: KOSCOM ▶ 아시아증시의 외국인 순매수 (단위: 백만달러) 구분 9/01 8/29 8/28 8/27 8/26 09월 누적 14년 누적 한국 53.3 154.7 169.1 10.3 122.7 53 8,626 대만 278.7 151.7 129.7 393.7 127.1 279 13,087 인도 -- -- -- 88.0 109.9 -- 13,052 태국 -- -0.9 -4.0 13.1 4.5 -- -899 인도네시아 -- -64.0 17.0 22.9 -17.3 -- 4,843 필리핀 -8.6 142.6 15.8 27.4 3.3 -9 1,298 베트남 -- 42.5 -0.7 -6.3 3.3 -- 255 주: 대만 외국인 투자자 순매수 현황은 TWSE(Taiwan Stock Exchange) + GTSM(Gre Tai Securities Market)의 합산 데이터임. GTSM은 우리나라의 코스닥에 해당되는 General Board와 프리보드 역할을 하는 이머징 스탁 마켓 등으로 구분. 이머징 스탁 마켓은 General Board로 건너가기 위한 가교 역할을 수행 자료: Bloomberg, 각국 증권거래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