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our SlideShare is downloading. ×
0
정보기술과 사회 2011 강의노트3 2
정보기술과 사회 2011 강의노트3 2
정보기술과 사회 2011 강의노트3 2
정보기술과 사회 2011 강의노트3 2
정보기술과 사회 2011 강의노트3 2
정보기술과 사회 2011 강의노트3 2
정보기술과 사회 2011 강의노트3 2
정보기술과 사회 2011 강의노트3 2
정보기술과 사회 2011 강의노트3 2
정보기술과 사회 2011 강의노트3 2
정보기술과 사회 2011 강의노트3 2
정보기술과 사회 2011 강의노트3 2
정보기술과 사회 2011 강의노트3 2
Upcoming SlideShare
Loading in...5
×

Thanks for flagging this SlideShare!

Oops! An error has occurred.

×
Saving this for later? Get the SlideShare app to save on your phone or tablet. Read anywhere, anytime – even offline.
Text the download link to your phone
Standard text messaging rates apply

정보기술과 사회 2011 강의노트3 2

579

Published on

한양대 윤영민 교수의 강의노트입니다.

한양대 윤영민 교수의 강의노트입니다.

Published in: News & Politics
0 Comments
0 Likes
Statistics
Notes
  • Be the first to comment

  • Be the first to like this

No Downloads
Views
Total Views
579
On Slideshare
0
From Embeds
0
Number of Embeds
0
Actions
Shares
0
Downloads
3
Comments
0
Likes
0
Embeds 0
No embeds

Report content
Flagged as inappropriate Flag as inappropriate
Flag as inappropriate

Select your reason for flagging this presentation as inappropriate.

Cancel
No notes for slide

Transcript

  • 1. 정보기술과 사회 2011 강의노트3-2<br />한양대 ERICA 캠퍼스 정보사회학과 윤영민 교수<br />
  • 2. Mikhail Bakhtin<br />
  • 3. 카니발리스크(Carnivalesque)<br />카니발은 17세기 후반 이후 퇴조<br />카니발적 민중문화는 문학작품, 가면무도회, 서커스, 연극 등에 이전됨<br />바흐찐 그러한 흐름을 카니발리스크라고 부름<br />프랑수아라블레의 작품을 카니발의 전통에서 해석<br />Gargantua, Pantagruel<br />
  • 4. Gargantua<br />
  • 5. Pantagruel<br />
  • 6. 1. 양면적 웃음<br />웃음의 미학<br />카니발은 웃음과 해학의 축제<br />“카니발은 민중적인 웃음의 문화의 가장 완벽하고 가장 순수한 표현이다”(바흐찐, 2001: 136, 각주 34)<br />중세와 르네상스 시대에 축제적 웃음은 “엄숙함만큼이나(아마도 그 이상으로) 본질적이고 색다른 방법으로 세계를 보는 관점”이었다.<br />그 웃음의 가장 중요한 특징은 양면성(ambivalence)<br />죽음과 탄생, 부정과 긍정, 파괴와 풍요, 비하와 칭찬, 신성모독과 신앙, 멍청함과 지혜 등의 대립 요소들이 웃음을 통해 통합된다<br />낡은 것은 죽음과 새로운 것은 탄생을 하나로 통합하는 의식을 통해 카니발은 희망, 자유, 평등, 자신감, 풍요, 영원 등을 지향<br />민중의 웃음은 단순히 오락적 즐거움도 아니요, 조소나 빈정거림도 아닌, 삶에 대한 강한 긍정이며 새로운 세상에 대한 강렬한 희망.<br />바흐찐은 카니발 전체를 해학(humor)으로 간주<br />
  • 7. 소셜 미디어는 해학적인가?<br />즐거움의 추구(동기) + 댓글(구조)  해학?<br />댓글은 격하 메커니즘<br />부조리<br />제3자성(disinterested stance)<br />심각한 문제가 웃음의 차원에서 제기되고 있는가?<br />삶의 대립적인 요소를 웃음을 통합?<br />긍정적인 웃음?<br />
  • 8. 2. 반(反) 기득권적 문화<br />Counter-establishment culture<br />중세에 카니발은 민중문화(folk culture)를 대표한다<br />카니발은 웃음과 해학은 일상적인 권위와 규범이 정지되고, 사회적 관계가 반전되면서 극대화된다. 카니발에서 탈규제(disinhibition)와 평등화(leveling)이 구현됨<br />무엇보다 변장(travesty)을 통해 반전(reversal)이 이루어짐. 변복과 가면을 통한 성, 나이, 신분의 반전. 심지어 사람과 동물 사이의 반전도. <br />변장은 카니발 참가자들에게 익명성을 확보해 주고, 정체성 놀이를 가능케함<br />카니발은 민중들의 ‘제2의 삶’, ‘제2의 세계’. “위계적 구조와 모든 형식의 공포, 경외, 경건, 예법’으로부터 해방된 자유와 평등의 세계<br />카니발이 평민적(plebeian) 축제였음에도 공동체 구성원 모두 참여<br />카니발은 왕이나 특정한 계급에 대한 투쟁이 아니라 일상적인 ‘우리’ 자신에 대한 반란이었다<br />집단적인 데페이스망(depaysement)을경험<br />
  • 9. 익명 vs. 얼굴(실명)<br />아고라: 익명적 글쓰기-변장에 해당<br />탈규제, 평등화, 반전 가능<br />페이스북: 실명적 글쓰기<br />탈규제, 평등화, 반전이 불가한가?<br />장바닥 언어(카니발)vs. 귀족적 후함(선물경제): 어느 쪽이 더 맞는가?<br />현실세계의 제약으로부터 자유롭고 서로 평등한 대화인가? 누구나 친구???<br />
  • 10. 3. 반(半) 현실적 공연<br />카니발은 “반쯤만 현실이며, 반쯤은 연극 공연”<br />공연이 벌여지는 삶이며, 삶 자체에서 벌어지는 공연<br />처벌 면제 관행<br />카니발과 현실 세계 사이에는 상당히 엄격한 구분이 존재<br />시간적<br />공간적<br />표현형식의 제한: 웃음의 제약. 카니발이 해학이라는 상징적 행위에 머문다는 조건 아래 자유로운 표현이 용인됨<br />
  • 11. “자유롭고 격의 없는(free and familiar)” 대화인가?<br />“민중의 삶 속에서 수행되는 공연”?<br />즉흥 연극<br />일상생활과 밀착<br />현실과의 경계는 어디인가?<br />
  • 12. 4. 공동체적 삶<br />카니발은 공동체적(communal) 축제<br />구성원 모두가 참여는 의미. 카니발은 ‘민중’에 의해 조직되고, ‘모든 사람’이 참여. 공연자와 관객의 구분이 없었음. <br />공동체 형성에 기여한다는 의미. 카니발에서 사람들은 하나의 공동 운명체를 형성하고 있음을 깨달음<br />카니발이 끝나자 마자 참가자들은 평상시의 곤궁하고 억압적인 삶으로 돌아가야 했지만, 카니발과 카니발적 축제를 통한 공동체 의식의 강화는 궁극적으로 중세 봉건제도의 몰락에 기여했다고 주장<br />
  • 13. 독백(monologue)vs. 대화(dialogue)<br />카니발은 대화<br />타자성을 전제로 한 대화: 타자의 반응을 기대  공동체적<br />정보의 공유: 공동체성<br />온라인 집합행동: 공동체성<br />온라인 공동체에 공동체적 정체성(communal identity)이 존재하는가?<br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