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Share
  • Email
  • Embed
  • Like
  • Save
  • Private Content
16994 mmb 130723
 

16994 mmb 130723

on

  • 1,068 views

 

Statistics

Views

Total Views
1,068
Views on SlideShare
380
Embed Views
688

Actions

Likes
0
Downloads
1
Comments
0

3 Embeds 688

http://daishinblog.adartcomm.com 636
http://blog.daishin.com 51
http://daishinblog.tistory.com 1

Accessibility

Categories

Upload Details

Uploaded via as Adobe PDF

Usage Rights

© All Rights Reserved

Report content

Flagged as inappropriate Flag as inappropriate
Flag as inappropriate

Select your reason for flagging this presentation as inappropriate.

Cancel
  • Full Name Full Name Comment goes here.
    Are you sure you want to
    Your message goes here
    Processing…
Post Comment
Edit your comment

    16994 mmb 130723 16994 mmb 130723 Document Transcript

    • 1 2013년 7월 23일 화요일 투자포커스 Oil 100$ & Gold 1200$ (2) 3분기 금 가격 반등이 예상된다 - 2013년의 금 가격 하락은 금리와 환율에 대한 오해와 수요국 정책 우려가 불러 온 수급 악화의 결과물 - 하반기에는 이러한 과도한 심리적 우려 해소가 해소될 것 - 기대 인플레이션은 9~10월에 가장 커져 금 가격과 상품 가격의 상승 모멘텀으로 작용할 것 - 하반기 금 가격은 1200~1550$의 박스권 예상. 금 관련 ETF와 고려아연의 반등 가능성 염두 김영일. 769.2176 ampm01@daishin.com 산업 및 종목 분석 CJ프레시웨이: 나무보다는 숲을 보자 - 투자의견 매수 유지, 목표주가는 40,000원으로 하향 조정 - 2분기 실적은 업황 부진으로 예상치 하회할 전망 - 중장기 플랜은 여전히 순조롭게 진행 중, 긍정적 시각 유지 박주희 769.3821 jpark325@daishin.com/정연우 769.3076 cyw92@daishin.com LG화학: 실적 개선세 지속 전망 - 2Q13 Review: 영업이익 5,015억원으로 컨센서스 소폭 상회 - 3Q13 Preview: 실적 개선 추세 유효. 영업이익 2Q13 대비 17% 증대 전망 - 재차 확인한 실적 안정성. 목표주가 32만원 → 34만원(상향) 윤재성 769.3362 js_yoon@daishin.com 기계업: Saudi Arabia 발전플랜트 시장 분석 - 국내 발전플랜트 기자재 업체 분석을 위해 가장 큰 발전플랜트 발주 시장인 사우디아라비아 분석 - 사우디 발전플랜트 시장의 미래: 화력발전 비중 줄고, 원전과 신재생 비중 크게 증가 - 원전 첫 발주 2014년 말~2015년 상반기 / 태양광, 태양열 에너지 발전 첫 발주, 2014 하반기~2015년 상반기 예상 - 두원전수주 증가 기대감으로 전체적으로 두산중공업에 긍정적인 영향 이지윤 769.3082 leejiyun0829@daishin.com/전재천 769.3429 jcjeon7@daishin.com
    • 2 투자포커스 Oil 100$ & Gold 1200$ (2) 3분기 금 가격 반등이 예상된다 김영일 02.769.2176 ampm01@dashin.com 금 가격 하락 원인으로 지목되는 이슈는 1) 낮은 인플레이션에 따른 기대 수익률 하락(인플레이션) 2) 상대적으로 양호한 미국 펀더멘털에 따른 달러화 가치 상승 전망(환율) 3) 미국 출구 전략 우려 에 따른 자금 이탈(수급) 4) 인도 정부의 금 수입 관세 인상(작년 2%에서 현재 8%)과 금 수입 신 용 거래 제한(정책)등으로 요약된다. 2013년의 금 가격 하락은 금리와 환율에 대한 오해와 수요국 정책 우려가 불러 온 수급 악화의 결과물이라고 생각한다. 하반기에는 이러한 과도한 심리적 우려 해소가 해소될 것이다. 금 가격 하락의 첫 번째 원인으로 지목되는 ‘낮은 인플레이션에 따른 기대 수익률 하락’은 미국채 수익률과 유가 상승으로 개선될 가능성이 높다. 6월 말 이후 미국채 10년 명목금리에 내재된 기대 인플레이션이 상승하고 있다. 기대 인플레이션은 9~10월에 가장 커질 것으로 예상된다. 유가 YOY%는 8월에 저점을 형성한 후 10월까지 상승하는 경로가 예상된다. 국제 유가가 9월에 105$이상, 10월에 100$이상이면 YOY%가 지난 6월 고점을 상회하게 되어 인플레이션 우려를 자 극할 가능성이 높다. 금 가격의 계절성도 금 가격의 하반기 반등 가능성을 높이는 요인이다. 과거 금 가격은 2분기의 성과가 가장 좋지 않았고 3분기에는 호전되는 모습을 나타냈다. ‘약 달러가 금 가격에 유리하고 강 달러는 금 가격에 불리하다’라는 금 가격과 달러화의 관계에 대 한 믿음은 2008년 이전까지만 잘 맞았지만 금융 위기 이후에는 달러화 상승률이 금 가격 상승률 에 특별한 영향을 미치지는 못했다. 미국 출구 전략 우려에 따른 자금 이탈과 인도 정부의 금 수입 관세 인상(작년 2%에서 현재 8%) 과 금 수입 신용 거래 제한 등으로 금 수요가 위축되었다. 2013년 2분기 이후 나타나고 있는 금에 대한 수급 악화는 심리적 요인이 크며 과도하다고 판단된다. 출구 전략 우려가 불거지며 SPDR Gold Trust ETF의 순자산 가치는 QE2 이전까지 하락했는데 수급을 나타내는 ETF Fund Flow는 QE1 이전까지 하락했다. 금 가격에 대한 우호적인 여건이 형성되는 3분기 중 Fund 자금의 유턴 가능성이 높다. 인도 정부의 금 수입 억제 정책도 완화될 가능성이 높다. 인도 경상 수지는 1분기 에 118억$ 적자를 기록했지만 개선되고 있고 과거 인도 금 수요 억제 정책이 성공한 적이 없다는 점을 감안하면 수요가 증가할 가능성이 높다 2013년 하반기 금 가격은 1200~1550$의 박스권 움직임을 나타낼 것이다. 6월 하락 과정에서 금 가격은 하락 목표치를 충족해 3분기 기술적으로 반등 싸이클을 진행할 가능성이 높다. 금 가격 의 본격적인 반등은 인플레이션 기대가 커지는 9~10월이 될 것이며 기술적으로 단기 과열이 해 소되는 8월 중순 이후가 3분기 이후를 겨냥한 비중 확대의 최적 시점이라고 판단한다. 금 관련 투자 아이디어는 두 가지이다. 첫 번째는 금 ETF에 투자하는 것이고 두 번째는 금 가격 상승 수혜가 예상되는 종목에 투자하는 것이다. 고려아연에 주목할 필요가 있다.
    • 3 CJ 프레시웨이 (051500) 나무보다는 숲을 보자 박주희 769.3821 jpark325@daishin.com 정연우 769.3076 cyw92@daishin.com 투자의견 BUY 매수, 유지 목표주가 40,000 하향 현재주가 34,550 유통업종 목표주가 40,000원으로 하향 조정하나 투자의견 매수 유지 - 단기 실적 부진으로 2013년 연간 실적 전망치를 하향 조정함에 따라 목표주가는 기존 45,000원 에서 40,000원으로 하향 - 다만 핵심 사업인 프레시원의 유통 채널 확보가 순조롭게 진행중이며 중장기 플랜에는 전혀 변 화가 없는 점, 하반기 이후 매출이익 회복 기대 등을 감안하여 매수 의견 유지 2분기 실적은 업황 부진으로 예상치 하회할 전망 - 2분기 실적은 매출 4,641억원(8.3%, yoy), 영업이익 42억원(-49.9%, yoy) 수준으로 시장 기대 치를 하회할 전망 - 당초 매출액 두자릿수 증가를 기대했으나 일부 매출의 집계 방식이 순매출액 기준으로 변경되면 서 높은 한자릿수 증가에 그침. 다만 이 부분을 감안한 실제 볼륨은 두자릿수 이상 증가했을 것 으로 예상 - 기대를 모았던 프레시원 매출 역시 전반적인 업황 부진으로 점당 매출액이 하락하면서 큰 폭의 매출신장은 어려운 상황 - 이익 측면에서는 외식업황 부진, 축산물 공급과잉 및 고마진상품군의 매출 역신장 등으로 매출원 가율이 크게 상승하면서 매출이익과 영업이익 모두 전년동기 대비 역신장이 불가피할 것으로 판 단 중장기 플랜은 여전히 순조롭게 진행 중, 긍정적 시각 유지 - 분기 실적은 저조하지만 동사의 유통 채널 확보는 계획대로 진행되고 있어 시장점유율 지속적으 로 상승 중, 업황 회복 시 점당 매출액 증가와 함께 폭발적인 매출 성장 가능 - 하반기부터는 프레시원의 구매 통합 작업이 본격적으로 이루어지면서 업황 부진으로 인한 매출 이익 하락을 일부 상쇄해 줄 것으로 기대 - 단기적으로는 경기 및 업황 등의 외부 요인에 따라 실적 변동성이 커질 수 있겠지만 동사의 장기 성장성을 훼손시킬만한 요인은 아니라는 판단임 (단위: 억원, %) 구분 2Q12 1Q13 2Q13(F) YoY QoQ 2Q13F Consensus Difference (%) 매출액 4,287 4,479 4,641 8.3 3.6 4,857 -4.6 영업이익 83 39 42 -49.9 7.2 87 -107.6 순이익 45 6 33 -26.4 420.0 50 -51.3 구분 2011 2012 2013(F) Growth 2013(F) Consensus Difference (%)2012 2013 매출액 15,116 17,598 19,589 16.4 11.3 19,829 -1.2 영업이익 239 227 231 -4.7 1.6 288 -24.4 순이익 151 93 124 -38.2 33.7 190 -53.0 자료: CJ프레시웨이, WISEfn, 대신증권 리서치센터
    • 4 Results Comment LG 화학 (051910) 실적 개선세 지속 전망 윤재성 02.769.3362 js_yoon@daishin.com 투자의견 BUY 매수, 유지 목표주가 340,000 상향 현재주가 (13.07.22) 275,500 화학업종 2Q13 Review: 영업이익 5,015억원으로 컨센서스 소폭 상회 - 2Q13 영업이익 5,015억원(YoY -0.3%, QoQ +22.6%)으로 당사 추정치(4,730억원) 및 컨센서 스(4,890억원)를 소폭 상회하는 실적 시현. 전 사업부문 실적이 전분기 대비 개선 - 석유화학부문: 영업이익 3,669억원(YoY +7.8%, QoQ +13.3%) 기록. 1) 원료가 안정: 2분기 평 균 투입 납사가격 878$/톤(1M Lagging 기준)으로 전분기 대비 9% 가량 하락 2) NCC/PO 부문 은 중동 영향력 감소로 인한 PE/PP 마진 개선, PVC부문은 에틸렌 가격 하향안정화 및 가성소다 가격 반등이 실적 개선을 견인 - 정보전자부문: 영업이익 1,185억원(YoY -9.8%, QoQ +21.7%) 기록. 성수기효과는 제한적이었 으나, FPR/ITO 필름 매출확대 및 엔약세에 따른 원료가 하락이 실적개선을 이끌었음 - 전지부문: 영업이익 162억원(YoY -41.3%, QoQ 흑전) 시현. 폴리머전지 증설효과 반영 및 원통 형 전지 전공공구 진출 등을 통한 수익성 개선 노력으로 전분기 대비 흑자전환 3Q13 Preview: 실적 개선 추세 유효. 영업이익 2Q13 대비 17% 증대 전망 - 3Q13 영업이익 5,871억원(YoY -2.4%, QoQ +17.1%) 추정. 전 사업부문 전분기 대비 개선될 것으로 예상하나, 주된 실적개선은 석유화학부문이 이끌 것 - 석유화학부문: 영업이익 4,397억원((YoY +0.8%, QoQ +19.8%) 전망. 1) 7~8월 예정 납사 투입가격 877$/톤으로 전분기와 유사하여 원재료 가격 안정에 따른 효과 반영 2) 계절적 수요 증대 3) 현재 PE/PP-Naphtha Spread(1M Lagging) 570~600$/톤 수준으로 NCC/PO 수익성 개선 지속 및 BD가격 하락에 따른 합성고무 Spread 확장 등에 근거 - 정보전자부문: 영업이익 1,277억원(YoY -14.9%, QoQ +7.7%) 추정. 계절적 수요증대로 인한 3D FPR 물량 증대 및 ITO필름 등 고수익 신제품 출시로 인한 영향 - 전지부문: 영업이익 198억원(YoY +37.4%, QoQ +22.1%) 예상. 폴리머 전지 증설 효과 반영 및 고객사 신제품 출시에 따른 출하량 증대에 근거. 원통형 전지 수익성 개선 반영 재차 확인한 실적 안정성. 목표주가 32만원 → 34만원(상향) - 투자의견 BUY(유지), 2013년 EPS 추정치 +5% 조정을 반영하여 목표주가를 기존 32만원에서 34만원으로 상향. 동사는 수요 부진 속에서 안정된 실적을 시현하며 경쟁력을 입증 - 목표주가는 2013년 추정 BPS에 Target PBR 2.1배 적용하여 산출 (단위: 십억원, %) 구분 2Q12 1Q13 2Q13 3Q13 Consensus 직전추정 잠정치 YoY QoQ 당사추정 YoY QoQ 매출액 5,996 5,721 5,893 5,748 5,917 -1.3 3.4 6,242 7.0 5.5 영업이익 499 409 489 473 502 0.5 22.6 587 -2.2 17.1 순이익 377 339 377 359 400 6.1 17.8 443 -2.2 10.8 구분 2011 2012 2013(F) Growth Consensus 직전추정 당사추정 조정비율 2012 2013(F) 매출액 22,676 23,263 23,839 23,425 24,105 2.9 2.6 3.6 영업이익 2,819 1,910 1,944 1,951 2,026 3.9 -32.2 6.1 순이익 2,138 1,494 1,524 1,508 1,580 4.8 -30.1 5.8 자료: LG화학, WISEfn, 대신증권 리서치센터
    • 5 기계업 Issue & News Saudi Arabia 발전플랜트 시장 분석 이지윤 769.3429 Leejiyun0829@daishin.com 전재천 769.3082 jcjeon7@daishin.com 투자의견 Neutral 1) 사우디 보고서의 작성배경 - 발전플랜트 기자재 업체 분석을 위해 가장 큰 발전플랜트 발주 시장인 Saudi Arabia 분석 - 향후, 국내 발전플랜트 기자재 업체들의 관심 지역에 대해 분석 국가를 늘릴 계획 2) 현재 사우디 발전 플랜트 구성 : 현재는 화력 발전이 100% 3) 사우디 발전플랜트 시장의 미래 : 화력발전 비중 줄고, 원전과 신재생 비중 크게 증가 - 사우디 발전플랜트 정책 변화  화력발전 비중 줄고, 원전과 신재생 비중 크게 증가  화력발전 내에서는 원유발전 비중 줄이고 가스발전 비중 늘일 계획  향후 발주되는 화력발전은 가스 발전/발전용 가스 공급이 관건/비수반 가스전 개발 증가 - 사우디 발전플랜트 정책 변화 배경 :  현재의 화석연료 발전 지속 시, 향후 사우디 생산 에너지 상당 부분을 자국 발전에 소비  기존 정책 유지 시, 사우디 에너지 사용량 : ‘10년 3.4백만BOE ->‘28년 8.2백만BOE  원유 가격 고공 행진 지속 / Shale 가스 생산 급증으로 가스 가격 하향 안정화 - 사우디 2032년 발전용량 구성 목표 : 화력 60GW, 원자력 및 재생에너지 72GW (원자력 18GW, 태양발전 41GW 포함)  재생에너지 54GW 세부내역 : 태양광 16GW, 고집광태양열 25GW, 풍력 9GW, Waste-to- Energy 3GW, 지열 1GW  2032년 태양발전 41GW는 매우 공격적 목표(‘11년 전세계 태양광발전설비가 69GW) 4) 사우디 발전플랜트 연간 발주량 전망(대신증권리서치 추정) - 최근 3년(2010년~2012년) 연평균 발주량 : 9.0GW - 2015년~2022년 연평균 설치량 : 4.5GW로 감소 예상(화력 2.9GW, 원자력 0.14GW등) - 2023년~2032년 연평균 설치량 : 5.4GW로 감소 예상(화력 1.8GW, 원자력 1.48GW등) - 향후, 발전플랜트 발주 감소 배경 추정  미국에서 Shale가스, Shale Oil 생산 증가로 사우디 산업플랜트 건설 수요 감소  최근 3년간 발주된 연평균 발주량 9GW는 2011년 발전 설비 용량 51GW의 18%에 해당하는 수치로 지속 가능하지 않음.. 원전과 재생에너지 발전 비중 증가하며 화력발전 발주량은 추가 감소 5) 원전 첫 발주 2014년 말~2015년 상반기 / 태양발전 첫 발주, 2014 하반기~2015년 상 반기 예상 6) 두산중공업에 미치는 영향 : 전체적으로 긍정적인 영향이 다소 크다는 판단  2011년 이후, 중동 발주 EPC 수주 없어 중동 수주 기대감은 이미 낮아진 상태 오히려, 2014년 하반기 이후, 사우디 원전 발주 증가 시, 원전 수주 증가 기대감 효과가 클 것 (원전 2기(2.8GW)용 주기기 발주 금액 2.0조원 규모)
    • 6 매매 및 자금 동향 ▶ 투자주체별 매매동향 (유가증권시장: 순매수 금액) (단위: 십억원) 구분 7/22 7/19 7/18 7/17 7/16 07월 누적 13년 누적 개인 -151.6 24.2 115.2 -357.2 69.4 -390 1,714 외국인 22.1 -107.2 -109.4 131.1 31.8 -260 -10,248 기관계 143.9 70.0 -3.8 230.1 -103.2 626 9,068 금융투자 -3.0 -4.5 -43.8 7.1 -4.7 201 2,040 보험 33.4 0.1 5.8 24.5 -5.4 116 1,114 투신 52.8 12.8 -102.3 32.8 -80.4 -277 -344 은행 -49.0 2.9 -8.8 -24.3 -13.4 -195 -246 기타금융 -0.6 1.5 0.1 -0.7 -0.4 -2 -380 연기금 76.8 68.7 140.6 152.2 -1.6 661 5,064 사모펀드 29.0 -12.0 1.5 21.0 4.7 45 322 국가지자체 4.5 0.5 3.1 17.6 -2.1 75 1,498 자료: Bloomberg ▶ 종목 매매동향 유가증권 시장 (단위: 십억원) 외국인 기관 순매수 금액 순매도 금액 순매수 금액 순매도 금액 현대차 30.6 LG전자 19.9 현대중공업 55.4 SK 하이닉스 35.7 고려아연 13.1 현대중공업 15.0 대우조선해양 20.7 벽산건설 31.8 기아차 11.8 하나금융지주 11.5 KB 금융 17.8 현대차 23.7 엔씨소프트 10.8 KB 금융 10.5 하나금융지주 17.1 삼성전자 22.0 삼성엔지니어링 10.4 SK 하이닉스 9.4 LG화학 16.0 대우인터내셔널 9.0 롯데케미칼 7.7 강원랜드 8.6 현대건설 13.7 NHN 8.1 삼성SDI 7.5 두산 8.6 삼성중공업 12.3 엔씨소프트 6.8 삼성테크윈 6.4 NHN 8.3 롯데케미칼 11.7 삼성전기 6.4 삼성전자 6.4 KT 8.1 OCI 10.3 고려아연 5.9 삼성중공업 5.3 OCI 6.7 GS 8.5 삼성테크윈 4.2 자료: KOSCOM 코스닥 시장 (단위: 십억원) 외국인 기관 순매수 금액 순매도 금액 순매수 금액 순매도 금액 셀트리온 5.8 파트론 5.2 SK 브로드밴드 4.3 크루셜텍 4.0 다음 2.6 덕산하이메탈 2.4 KH 바텍 3.0 덕산하이메탈 2.1 성광벤드 1.9 게임빌 2.1 성광벤드 1.6 액토즈소프트 1.8 CJ 오쇼핑 1.2 파라다이스 1.2 태광 1.4 CJ 오쇼핑 1.8 서울반도체 1.2 잉크테크 0.9 오스템임플란트 1.4 CJ E&M 1.5 MDS테크 1.1 액토즈소프트 0.7 켐트로닉스 1.3 KG이니시스 1.2 젬백스 1.1 아모텍 0.7 씨젠 1.2 사파이어테크놀로지 1.1 SK 브로드밴드 1.0 오로라 0.6 파트론 1.1 매일유업 1.0 KT뮤직 0.7 비아트론 0.6 파라다이스 0.8 서울반도체 0.9 모두투어 0.6 포스코 ICT 0.5 메가스터디 0.8 테라세미콘 0.9 자료: KOSCOM
    • 7 ▶ 최근 5일 외국인 및 기관 순매수, 순매도 상위 종목 외국인 (단위: %, 십억원) 기관 (단위: %, 십억원) 순매수 금액 수익률 순매도 금액 수익률 순매수 금액 수익률 순매도 금액 수익률 삼성SDI 110.3 3.5 삼성전자 176.8 -1.9 현대중공업 102.1 9.1 SK하이닉스 113.0 -1.6 현대차 109.8 4.2 LG전자 63.4 -1.7 하나금융지주 46.7 1.6 LG디스플레이 57.2 -2.4 기아차 80.9 2.4 하나금융지주 40.5 1.6 대우조선해양 44.3 5.1 벽산건설 34.0 -29.2 한국타이어 44.7 4.6 LG디스플레이 34.8 -2.4 삼성중공업 42.3 4.7 KT 28.3 1.1 SK 하이닉스 39.3 -1.6 현대중공업 34.4 9.1 LG화학 38.9 0.9 한국타이어 27.9 4.6 삼성테크윈 26.2 -0.6 호텔신라 29.7 6.4 호텔신라 36.6 6.4 삼성전기 23.9 0.1 한국전력 24.8 4.9 삼성엔지니어링 28.9 6.1 OCI 31.0 6.9 NHN 22.0 -5.1 이마트 17.2 -2.2 현대모비스 27.5 2.0 만도 30.6 4.9 LG전자 20.7 -1.7 엔씨소프트 16.9 -0.3 KT&G 27.4 -3.5 현대모비스 30.0 2.0 삼성테크윈 16.5 -0.6 LG유플러스 16.3 2.8 강원랜드 25.8 0.0 GS 25.6 3.7 이마트 15.4 -2.2 자료: KOSCOM 자료: KOSCOM ▶ 아시아증시의 외국인 순매수 (단위: 백만달러) 구분 7/22 7/19 7/18 7/17 7/16 07월 누적 13년 누적 한국 -28.4 -106.9 -103.2 125.0 47.9 -219 -8,255 대만 81.8 -101.5 206.9 257.9 232.7 1,652 1,788 인도 0.0 66.8 -19.0 -0.7 -52.2 -934 12,408 태국 0.0 -6.4 18.8 26.4 16.4 79 -2,445 인도네시아 -31.4 -5.4 -16.9 14.4 -5.6 -419 -474 필리핀 -0.4 163.0 -2.5 -4.1 4.6 171 1,667 베트남 2.5 2.4 -0.8 -2.8 -0.1 -2 180 주: 대만 외국인 투자자 순매수 현황은 TWSE(Taiwan Stock Exchange) + GTSM(Gre Tai Securities Market)의 합산 데이터임. GTSM은 우리나라의 코스닥에 해당되는 General Board와 프리보드 역할을 하는 이머징 스탁 마켓 등으로 구분. 이머징 스탁 마켓은 General Board로 건너가기 위한 가교 역할을 수행 자료: Bloomberg, 각국 증권거래소